콘텐츠 바로가기
로그인
컨텐츠


블로그에 참여신청하기에 대한 안내
메타블로그 등록을 신청하시면 담당자가 검토해 승인을 결정합니다.
운영방침에 따라 메타블로그 등록이 통보없이 취소될 수도 있습니다.
메타블로그에 관한 문의는 hanicommunity@hani.co.kr 로 보내주세요.

메타블로그 등록 신청

한겨레 메타블로그 신청하기

신청된 블로그는 담당자가 검토 후 등록 승인 처리를 진행 합니다.
문의는 hanicommunity@hani.co.kr 로 메일 주세요.

레이어 닫기

블로그

  • 명동성당

    지난 토요일 명동 나들이 사진이다. 명동은 태어나서 처음이다. 어깨를 부딪히지 않고 걸을 수 없는 명동 거리는 아무런 감흥이 없었다. 역사를 느낄 수 있는 건물은 명동 예술극..글 전체보기

    이야기 만들기 | 2017-12-11 11:24:22

  • 모르페우스, 꿈을 꾸어요

    (adsbygoogle = window.adsbygoogle || []).push({}); 저녁별의 신 헤르페로스의 아들 케익스와 바람의 신 아이올로스의 딸 알키오네는 테살리아의 왕과 왕비였다. 금슬이 좋기로 소문난 부부였지만 어느 날 케익스의 주변에 안 좋은 일이 반복되곤 했다. 케익스는 아폴론의 신탁을 받아보기로 결심하고 먼 여행길을 떠난다. 하지만 이오니아해에서 거센 파도를 만나 목숨을 잃고 만다. ...

    여강여호의 책이 있는 풍경 | 2017-12-11 11:15:48

    모르페우스, 꿈을 꾸어요

  • [연암주식투자] 맥짚기 - 넥스턴(089140)

    넥스턴은 지난 8월 중단기 마지노선을 이탈할 때 중장기 하락 가능성이 있으니 상승시 정리를 권해드렸었습니다. 이후 예상보다는 조금 더 상승이 지속되긴 했었지만 최근 다시 하락하게 되면서 중장기 하락 가능성이 높아져 주의가 필요한 시점입니다. 신규매수는 피하시길 바라며 보유분들은 이후 흐름을 보고 대응을 고민하시길 바랍니다.가장 좋은 시나리오는 단기 바닥을 이탈하지 않고 다...

    여유당전서 | 2017-12-11 10:30:00

  • 12월의 아침

    이른 아침 커피 한 잔 마시는 12월의 창문 밖에는 싸늘한 바람이 말 무성하던 팽나무 잎들을 털어버리고 빈가지를 흔들며 분다 말라버린체 매달렸던 몇 개의 잎마저도 바람에 날리고 또 한 해의 끝 자락에 서서 탐욕과 번뇌를 내려놓고 맑은 자유의 날개로 날아보면 산 저너머서 밝아오는 12월의 태양이어라 ...more

    사색하는 사람 | 2017-12-11 06:47:22

  • Best Christmas Songs Of All Time

    Best Christmas Songs Of All Time - 30 Greatest Christmas Songs 2018 [음악감상] https://www.youtube.com/watch?v=8OMv7L76G8E Merry Christmas 게시일: 2017. 10. 9. Best Christmas Songs Of All Time - 30 Greatest Christmas Songs 2018 Revoid4일 전(수정됨) 0:00 ALL I WANT FOR CHRISTMAS IS YOU 4:01 WE WISH YOU A MERRY CHRISTMAS 6:56 IT'S BEGINNING TO ...

    수호천사 | 2017-12-11 03:44:29

  • [사설]신세계의 ‘주 35시간 근무’, 과로사회 탈출 ‘마중물’ 돼야

    [사설]신세계의 ‘주 35시간 근무’, 과로사회 탈출 ‘마중물’ 돼야 경향신문 입력 : 2017.12.10 21:06:02 수정 : 2017.12.10 21:16:21 한국인은 연 2069시간 일하고, 하루 7시간41분 잔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평균보다 연간 노동시간은 306시간 길고, 하루 수면시간은 41분 짧다. 그런데 마른걸레 쥐어짜듯 노동자의 시간을 알뜰히 쥐어짠 결과는 초라하다. 노동생산성이 OECD 평...

    수호천사 | 2017-12-11 03:14:33

  • 길주 지진, 그리고 백두산 / 이기환

    [여적]길주 지진, 그리고 백두산 이기환 논설위원 경향신문 입력 : 2017.12.10 21:09:00 수정 : 2017.12.10 21:16:44 거란은 925년 12월 독한 마음을 품고 발해 침공에 나섰지만 싱거운 승리를 거둔다. 보름도 지나지 않은 926년 1월 발해 임금 대인선(재위 906~926)이 무조건 항복했다. <요사>는 “발해의 민심이 멀어진 틈을 타 무혈입성했다”고 전했다. ‘해동성국’ 발해는 왜 변변...

    수호천사 | 2017-12-11 03:07:32

  • 시민의 힘, 이제부터가 진짜 / 김준기

    [아침을 열며]시민의 힘, 이제부터가 진짜 김준기 사회부장 경향신문 입력 : 2017.12.10 21:09:02 수정 : 2017.12.10 21:17:05 두 점 차로 지고 있는 8회말 무사 1·2루. 감독은 타석에 들어선 6번 타자에게 강공 사인을 보냈다. 7번 타자가 미덥지 못해서다. 결국 유격수 땅볼로 더블 플레이가 나오면서 천금 같은 기회를 날리고 게임도 잃었다. 해설자는 보내기 작전을 왜 안 했냐고 열을...

    수호천사 | 2017-12-11 02:44:55

  • 그럼에도 불구하고, 차별금지법 / 조영관

    [별별시선]그럼에도 불구하고, 차별금지법 조영관 | 이주민센터 친구 사무국장·변호사 경향신문 입력 : 2017.12.10 21:09:03 수정 : 2017.12.10 21:17:11 ‘모든 사람은 태어날 때부터 자유롭고, 존엄하며, 평등하다.’(세계인권선언 제1조) 지금으로부터 69년 전, 1948년 12월10일 프랑스 파리의 샤이요궁(Palais de Chaillot)에 모인 각 나라의 대표들은 두 번의 세계대전으로 발생한 희...

    수호천사 | 2017-12-11 02:34:44

  • 누가 국가를 두려워하는가 / 후지이 다케시

    [세상 읽기] 누가 국가를 두려워하는가 / 후지이 다케시 한겨레 등록 :2017-12-10 17:37수정 :2017-12-10 18:53 후지이 다케시 역사문제연구소 연구원 며칠 전 ‘<제국의 위안부> 소송 지원 모임’이 발족했다. 그들은 <제국의 위안부> 저자에게 벌금 1000만원을 선고한 명예훼손 소송 2심 판결을 비판하며, 이어질 소송에 대한 지원을 호소했다. 100명 가까운 이들...

    수호천사 | 2017-12-11 02:23:03

  • 신세계그룹의 노동시간 단축 방침 / 강내희

    [강내희 칼럼] 신세계그룹의 노동시간 단축 방침 한겨레 등록 :2017-12-10 17:37수정 :2017-12-10 18:55 강내희 지식순환협동조합 대안대학 학장 노동시간 단축은 충분히 가능하다. 한국은 국내총생산(GDP) 대비 연구개발(R&D) 지출 비중이 4.23%로 세계 최고다. 하지만 아직도 노동시간이 오이시디 최장에 가깝다는 사실은 엄청난 연구개발비를 투자하고 있는데도 우...

    수호천사 | 2017-12-11 02:05:57

  • 방탄소년단 55만 세계 관객 사로잡고 “‘빌보드 200’ 1위 목표”/ 김미영

    55만 세계 관객 사로잡은 BTS “‘빌보드 200’ 1위 목표” 한겨레 등록 :2017-12-10 18:51수정 :2017-12-10 21:20 10개월간 투어 마지막날 2만명 팬들과 콘서트 “올 한해 모든 순간 빼놓지 않고 기억할 것” 10일 서울 구로구 고척동 고척스카이돔에서 ‘방탄소년단 라이브 트릴로지 에피소드 3 더 윙스 투어 더 파이널’ 콘서트가 열렸다.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해가 뜨고 문...

    수호천사 | 2017-12-11 01:29:48

  • ‘타워크레인 정부 대책’ 비웃는…‘위험의 외주화’ 참사 / 이정하 등

    ‘타워크레인 정부 대책’ 비웃듯…‘위험의 외주화’가 참사 불렀다 한겨레 등록 :2017-12-10 20:08수정 :2017-12-10 21:33 정부 대책발표 한달도 안지나 용인서 3명 숨지고 4명 다쳐 올해만 16명, 5년새 38명 숨져 “전체 90% 이상 외주 임대업체” 안전교육·업체관리 부실 원인 사고 현장서 교육 안한채 작업 국립과학수사연구원과 용인동부경찰서, 고용노동부, 용인시청 등 관계자들...

    수호천사 | 2017-12-11 00:54:22

  • Relaxing Christmas JAZZ

    Christmas Music - Relaxing Christmas JAZZ - Smooth Christmas Songs Instrumental [음악감상] https://www.youtube.com/watch?v=HKKe7p44PDY Relax Music 게시일: 2017. 11. 17. Christmas Music - Relaxing Christmas JAZZ - Smooth Christmas Songs Instrumental ► SUBSCRIBE! ► https://goo.gl/NmmRWe ► NEW VIDEOS https://goo.gl/E0ByFC Our Relaxing Chri...

    수호천사 | 2017-12-11 00:39:56

  • 설악행각 망 금강

    설악행각 망 금강 │ 조병철 │ 2017년 │ 작가 소장 서울시립미술관 Dec. 2017 by BR 늦잠에서 깨어 눈곱 떼어내며 아내가 차려준 아침 밥상을 받은 후 서재 청소하고 정오 무렵 자전거 몰고 나가 한강 자전거 길 한 바퀴 돌고 오는 것이 보통 내 휴일 일과인데 어제 눈 내렸고 오늘 비마저 내렸으며 오후부터 찬 바람이 쌩쌩 불 것이라는 일기예보를 보고 자전거 타기를 포기할 수 밖...

    Like a fool... | 2017-12-10 22:11:32

  • 눈 내리는 종묘

    모처럼 서울 나들인데 눈이 내렸다. 종묘를 들렀다. 종묘는 정해진 관람 시간에 제한된 인원만 들어갈 수 있어서 사진 찍기 좋다. 종묘는 왕의 위폐를 모신 곳이다. 정전은 처음..글 전체보기

    이야기 만들기 | 2017-12-10 15:53:13

  • 진짜 라이브의 놀라움과 감동

    (adsbygoogle = window.adsbygoogle || []).push({}); (adsbygoogle = window.adsbygoogle || []).push({}); 진짜 라이브의 놀라움과 감동-우리동네음악회 166회 '라 보엠' 공연내가 사는 양평의 서종면에는 시골의 면 단위에서는 쉽게 볼 수 없는 자랑거리가 몇 개 있다. '면 단위'라고 하면 도시에 사는 사람들은 얼른 감이 잡히지 않을테니 먼저 지역의 단위에 관해 간략하게 알아보...

    知天命에 살림을 배우다 | 2017-12-10 10:47:30

    진짜 라이브의 놀라움과 감동

  • 프로레타리아 독재

    mbc의 현 사태를 보면서 생각나는 말이 있다. 프로레타리아 독재. 맑스가 말한 프로레타리아가 정권을 잡고 독재를 하는 것이다. 자신과 반대되는 사람들을 제거하고 자신들이 원하는 프로레타리아 정권으로 만드는 것 그것이 바로 프로레타리아 독재 바로 그것이다. ...more

    사랑방 손님 | 2017-12-10 06:47:54

  • 조각가 베르니니 / 유경희

    [유경희의 아트살롱]조각가 베르니니를 아시나요 유경희 | 미술평론가 경향신문 입력 : 2013.07.15 21:31:13 지안 로렌초 베르니니, 다윗, Gian Lorenzo Bernini, David, 1623-24, Carrara marble, height 170 cm, Galleria Borghese, Rome, 이탈리아 로마 보르게제 미술관 르네상스 조각의 거장이 미켈란젤로라면, 바로크 조각의 거장은 베르니니였다. 모든 면에서 미켈란젤로와 ...

    수호천사 | 2017-12-10 05:05:06

  • 마리아의 치맛자락 / 유경희

    [유경희의 아트살롱]마리아의 치맛자락 유경희 | 미술평론가 경향신문 입력 : 2013.07.08 21:44:16 루브르미술관에 가면 모나리자에 가려 빛을 보지 못하는 걸작이 있다. 역시 레오나르도 다빈치가 그린 ‘성 안나와 성모자’! 레오나르도 다빈치와 자신을 동일시했던 정신분석학자 S 프로이트가 특별히 애정을 가지고 분석한 작품으로도 유명하다. 미술평론가들은 통상적으로 이 작품을 ...

    수호천사 | 2017-12-10 04:42:02

  • 정뜨르의 기억 / 김지연

    [김지연의 미술 소환]정뜨르의 기억 김지연 전시기획자 경향신문 입력 : 2017.03.31 20:35:00 수정 : 2017.03.31 20:35:48 정용성, 멜젯처럼, 2008, 종이에 수묵, 1200×244㎝ 고통의 기억은 시간 앞에 무기력하기 일쑤다. 타인의 고통을 대할 때면 망각은 좀 더 신속하고 차갑게 이루어지는 것 같다. 연민의 눈빛으로 잠시 애도하며 공감하는 제스처를 취한 후 상흔을 밀쳐놓는다...

    수호천사 | 2017-12-10 04:13: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