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로그인
컨텐츠


국제 토론방

운영원칙

한조 고위급 회담 종료

국제h91113g (h91113g)
121.*.57.216
  • 추천 0
  • 비추천 0
  • 조회 216
  • 댓글 0
  • 2018.01.12 17:33


조선과 한국이 9일 저녁 판문점에서 고위급 회담을 마치고 공동보도문을 발표했습니다. 쌍방은 공동보도문에서 조선측의 평창동계올림픽 참가, 량자 군사당국회담 개최 등 사항과 관련해 합의를 이룩했습니다. 량측은 향후 여러 영역의 회담을 개최하고 대화와 협상으로 문제를 해결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량측은 보도문에서 조선측이 고위급 대표단과 민족올림픽위원회 대표단을 평창동계올림픽에 파견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밖에 조선측의 선수단과 응원단, 예술단, 기자단 등을 파견하기로 하고 한국측은 필요한 편의를 보장하기로 했습니다.

쌍방은 조선측의 사전 현장 답사를 위한 선발대 파견 문제와 조선측의 평창 동계올림픽 참가와 관련한 실무회담을 개최하기로 하고 일정은 차후 문서 교환 방식으로 협의하기로 했습니다.

량측은 또 현 군사긴장정세를 완화하는데 합의하는 동시에 조한 군사당국회담을 개최하기로 결정했습니다. 량측은 조한 양국은 공동으로 노력해 군사 긴장을 완화하고 조선반도의 평화적 환경을 마련할 것이라고 표했습니다.

아울러 다양한 분야에서 접촉과 왕래, 교류와 협력을 활성화하며 민족적 화해와 단합을 도모하기로 했습니다. 량측은 우리 민족끼리 대화와 협상을 통해 문제를 해결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조명균 한국 통일부 장관은 회담을 마친 후 열린 기자회견에서 회담은 진지하고 우호적인 분위기에서 진행됐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이번 회담은 북남관계가 금후 발전하는 첫 걸음으로 되며 남북관계 복원과 발전에서 중요한 의미가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조명균 장관은 또 조선측이 평창동계올림픽에 참가하기로 확정함으로써 반도 긴장정세를 완화하는 계기를 조성했다고 말했습니다. 

조명균 장관은 한국측은 회담에서 조선측에 조선반도 비핵화 대화를 조속히 재개할 필요가 있다는 입장을 전했다고 강조했습니다.

현지시간으로 9일 오전 10시(베이징시간 9시), 한국과 조선 대표는 판문점 한국측 '평화의집'에서 고위급 회담을 개최했습니다. 이는 2015년 12월 조한차관급 회담 후 양측이 진행한 첫 정부간 회담입니다. [중국 국제방송]

 

-중국측, 남북 판문점 회담 높이 평가

남북간 판문점 회담과 관련해 육강(陸慷)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9일 베이징에서 진행한 정례 기자회견에서 중국측은 이번 회담이 반도 긴장정세를 완화하는데 있어서 좋은 계기로 되길 희망한다고 표시했습니다. 

한조 고위급별회담이 판문점에서 열리는 가운데 제1차회담이 9일 오전 결속되었습니다. 한국 대표단 대표는 양호한 시작은 성공의 반이라고 표시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육강 대변인은 중국측은 한조 고위급 회담이 열린데 대해 기쁘게 생각한다고 표시했습니다. 그는 한반도 이웃으로서 중국측은 쌍방 관계 완화를 위해 취한 남북간 적극적인 조치를 환영한다고 전했습니다.

그는 또 남북 쌍방이 상호 관계를 개선하고 화해협력을 추진하며 한반도 긴장정세를 완화하는 데 이번 회담이 좋은 시작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중국측은 국제사회가 이번 대화를 격려하고 충분히 이해하며 지지하길 바란다고 덧붙였습니다

-중국, 올림픽 통한 북한과 한국의 정세 완화를 지지

平和大忍. 信望愛

"북한이 군사모델 국가에서 경제모델 국가로 나아가기 위해서는 군복무 기간(남자 10년, 여자 7년) 단축과 여자 징병제 폐지가 돼야 하며 북한 군부의 경제 생산 활동(경제이권)에서 배제돼야 합니다"

북한의 김정은 노동당위원장이 신년사에서 한국과의 관계 개선에 의욕을 나타낸 데 대해 중국 외교부의 겅솽 대변인은 2일 기자회견에서, 중국은 북한과 한국이 올림픽을 계기로 관계를 개선하고 정세를 완화시켜 한반도의 비핵화 실현을 위해 적절히 노력하는 것을 환영하고 지지한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김 위원장이 연설에서 '핵 단추가 책상 위에 언제나 놓여 있다'고 말해 미국의 트럼프 정권을 위협한 것에 대해서 겅솽 대변인은 중국은 한반도의 비핵화의 목표를 단호히 추진해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하는 데 그쳐 직접적인 언급을 피했습니다.

아울러, 북한과 미국이 주요 당사국으로서 대화를 재개하고 신뢰를 쌓아가기를 바란다며 미조 양국의 대화가 필요하다는 입장을 거듭 밝혔습니다

  • 추천
    0
  • 비추천
    0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비추천 등록일
68538 북괴가 씨앗으로 뿌려놓은 현송월의 미인계에 얼씨구 좋다고 끌려가는 문죄인! 양산도 319 0/0 01.20
68537 화해와 용서하자는 최초의 장로교목사 길선주/반일감정을 없애다. 날마다 좋은날 369 0/0 01.19
68536 인생은 운명인가? 스토르게 321 0/0 01.19
68535 육지에 올라온 세월호, 지금 어디로 항해하고 있나? 민흘림 330 1/0 01.19
68534 삼성의 극약처방은??? 삼성 국내 모든 언론사 광고 없앤다!!!!!! 양산도 433 0/0 01.18
68533 운명을 바꾸는 민주주의 강의 민흘림 323 1/1 01.17
68532 국민소득 3만 달러를 돌파한 대한민국, 60년대 초반에 국민소득이 67달러였던 것이 지금은 3만 달러가 되었다는 것이 자랑스럽다. 양산도 253 0/0 01.17
68531 부모의 은혜를 갚음 민흘림 190 0/0 01.17
68530 정은이 건강이상설을 증명하는 최근에 찍은 명확한 근거 사진! 양산도 283 0/0 01.15
68529 사진기자가 몰래 찍어온 북한의 실제모습! 드디어 드러난 비참한 현실,,,빨간토마토 양산도 210 0/0 01.15
68528 LA보수단체에 백기든 우리은행 양산도 553 0/0 01.15
68527 한국어가 경쟁력!,,,한국어 가르치는 러시아 공립학교 , YTN (Yes! Top News) 양산도 227 0/0 01.14
68526 " 4차 산업혁명 여행"1탄 자율주행 자동차, 오프라 윈프를 대선 후보로? 토요타 마즈다 공장 NC 건설 계획 한청년 308 0/0 01.13
68525 <<쪽바리 두목>>아베 개종자는 그 주둥이를 다물라, 쪽바리타도 277 0/0 01.13
68524 미한 정상 통화, 최대 대북압박 강조...트럼프 "적절한 환경에서 북한과 대화 열려있어" h91113g 246 0/0 01.12
68523 중국과 프랑스 정상회담, 북한 대응과 파리협정 추진에 의견 모아 h91113g 347 0/0 01.12
» 한조 고위급 회담 종료 h91113g 216 0/0 01.12
68521 북한 핵무기와 핵탄두 미사일 제거를 하기 위해서는 미국이 북한 공격시점은 러시아 대통령 선거 향배 h91113g 768 0/0 01.12
68520 교황, 나가사키 피폭사진 연하장으로 핵폐기 호소 h91113g 256 0/0 01.12
68519 CIA 기밀문서 "북한, 서울올림픽 방해하려고 불안 조성과 학생운동 활용" h91113g 265 0/0 01.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