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로그인
컨텐츠


정치 토론방

운영원칙

라스베가스 총기난사참사를 보며

정치soehymjul (soehymjul)
76.*.114.223
  • 추천 5
  • 비추천 0
  • 조회 249
  • 댓글 2
  • 2017.10.10 12:41

Kancc에서 퍼왔습니다

-------------------------------------------------

라스베가스 총기난사참사를 보며

 

김영순(재미동포)

 

 

 

 

최근 도박의 도시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또 대형 총기난사 사건이 발생하여 세상을 놀라게 하였다.  2만여 명이 모인 음악공연장에 쏟아진 총격으로 58명이 사망하고 500여 명이 부상당하였다. 살아남은 사람들도 그때의 공포를 털지 못하여 아직 고통 당하고 있다. 그들에게 이 사건은 아마 평생 지울 수 없는 악몽으로 남을 것이다. 희생자들의 명복을 빈다.

 

범인은 64세의 백인이며 네바다 주민이라고 밝혀졌으며 체포가 임박하자 자살하였다고 한다. 경찰은 그가 범행한 호텔방에서 23정의 총기와 수천 점의 총탄을 발견하였고 단독범행이라고 발표하였다. 아직 아무도 범행동기를 밝히지 못하고 있다. 당국이 사건을 너무 빨리 종결하고 덮어버리는 것이 아닌가 하는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

 

“자라 보고 놀란 가슴 솥두껑 보고 놀란다”는 말이 있다. 최근 웜비어 사건과 그 여론몰이를 지켜본 많은 사람들은 총격난사참사가 어떻게 이용될 지 불안감 속에서 지켜보다가 범인이 백인이라는 보도에 안도의 숨을 내쉬었다. 범인이 만약 아시아인이었다면 그는 틀림없이 북코리아가 사주한 테러범으로 몰렸을 것이고, 북은 거센 여론몰이로 인해 졸지에 피도 눈물도 없이 무고한 시민들에게 총질이나 하는 악마로 인식되는 처지에 놓였을 것이기 때문이다.  이런 분위기 속에서 미국은 악마퇴치라는 명분을 가지고 우리 민족을 말살할 전쟁을 정당화하고 감행 할 수도 있기 때문이기도 했다.

 

최근 웜비어 사건에서 우리는 미국이 얼마나 무모하게 반북 모략을 하는지를 목격하였다. 최근에 동료의 90세 되신 어머니가 의료인 없이 집에서 돌아가셨다. 이런 경우 미국에서는 사망원인을 밝히기 위한 부검이라는 법적 절차를 거쳐야 한다. 그래서 그는 어머니의 장례식을 한 달이나 미루어야 했다. 이 일로 너무 고생한 그는 노인을 절대로 집에서 돌아가시게 하지 말라고 사람들을 깨우치고 다닌다. 이렇듯 평범한 노인이 집에서 자연사를 해도 사망원인을 확인하는 절차를 거치거늘, 하물며 적대국에서 중병 상태로 돌아온 젊은 웜비어의 사체를 부검도 하지 않고 사건을 급히 종결해버리는 것이 말이 되는가. 이것은 어느 누구도 납득할 수 없는 일이다. 이것이 웜비어 사건을 지켜본 많은 사람들이 사건 배후에 대한 의혹을 제기하고 있는 이유들 중 하나이다. 

 

 더욱이 트럼프는 웜비어의 죽음이 북에서 고문을 받은 때문이라고 여론몰이하였고, 그 분위기 속에서 북에 무차별적 제재를 가하는 명령서에 여론의 저항없이 서명할 수 있었다. 그는 또 유엔에서 북을 완전파괴 하겠다는 선전포고까지 하였다. 북을 굴복시키기 위해서라면 한 사람의 죽음도 이렇게 이용하는데 동기를 알 수 없고 범인이 없어진 떼죽음이야 말해 무엇하랴.

 

라스베가스 총격범인은 딱 미국의 모습이다. 범인은 부유하였고, 엄청난 총기를 가졌고, 죄없는 대중을 대상으로 총을 쏘았고, 남의 고통을 느끼지 못하는 미친놈이었다. 미국도 부유하고 수천 대의 미사일과 가공할 핵무기를 비롯하여 전 세계 곳곳에 수천 개의 군사기지를 갖고 있다. 미국이 독립 후 감행한 200회 이상의 전쟁에서 사망자의 90%가 민간인들이었다. 미국은 독립 후부터 지금껏 전쟁으로 먹고 살며, 전쟁으로 인명을 대량살상하고 살아남은 사람들을 공포와 기아에 허덕이는 유랑민으로 몰았다. 전쟁으로 세상의 부를 거머쥐고 희희낙낙하는 미국이 인간이기를 포기한 라스베가스 총기난사 범인과 무슨 차이가 있는가. 차이가 있다면 양 측의 규모가 다르고, 범인은 죽었으나 미국은 아직 죽지 않고 계속 총질을 하고 있다는 것이다.

 

지금 미국의 핵단추가 미친 트럼프의 손에 있다. 그 핵은 남의 나라를 한 번도 침공한 적이 없는 우리 북조국을 향하고 있다. 그리고 거의 70년을 미국과의 평화협정을 요구했고 평화를 염원하는 우리 북녘동포들을 향하고 있다. 트럼프는 날이면 날마다 그 단추를 만지작거리며 북을 완전파괴할 순간을 노리고 있다.

 

그러나 미 대륙을 구석기시대로 만들 수 있고 그 어떤 형태의 전쟁에도 대응할 수 있도록 준비된 북과 미국이 핵전쟁을 하면 북도 남도 일본도 미국도 공멸하게 될 것이다. 남과 북이 힘을 합쳐 언제라도 우리나라와 세계를 죽음과 공포의 아수라장으로 몰아갈 세계 테러범 왕초 미국의 총질을 멈추어야 한다. 북을 향한 트럼프의 미친 전쟁놀이를 막아야 한다. 미국에 북과의 평화협정을 체결하고 코리아에서 미군을 철수하도록 촉구하는 데 모두가 나서야 한다.

  • 추천
    5
  • 비추천
    0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비추천 등록일
446417 오늘 TV 조선에서 밤 11시에 방송되는 프로에서 가장 최근에 찍은 북한의 영상이 나온다. 양산도 103 2/0 10.10
446416 북한의 세뇌교육을 자세히 알고 떠들어라...심각한 세뇌교육을 받은 북한의 엘리트 청년들 !!! [1] 양산도 109 3/1 10.10
446415 장사안되는 철수 탁아소 장백산인 102 0/0 10.10
446414 징기스칸아!!!단디 보고 신은미한테 이런 게 진짜 북한이다!!! 꼭 보여줘라!!! 사진기자가 몰래찍은 북한 유치원의 충격적인 실태!!! [1] 양산도 91 2/0 10.10
446413 프랑스 기자가 본 북한(2) / Candid Shot in North Korea 양산도 80 2/0 10.10
446412 가공할 악녀들의 행진: 권불십년, 박근혜와 조윤선(풀려나왔지만)은 감옥에! 이것들이 신은미 콘서트를 "종북" 콘서트라고!!! [6] Chingiskhan 103 5/1 10.10
446411 에라이 보수 애국팔이 똥희재!!!~~~ [1] 양영감 125 4/0 10.10
446410 왜? 루마니아 기자는 북한을 사람이 살 수 없는 곳이라고 말했을까??? 양산도 106 2/0 10.10
446409 문재인정부에서 사라지고 있는 극우 싸이트 대사헌 97 5/3 10.10
446408 트럼프의 정은이 제거작전은 벌써 시행되고 있다!!! [1] 양산도 96 2/0 10.10
446407 정은이가 뒈질까?싶어서불안에 떨고 있는 놈들은 요즘 하루가 엄청나게 불안할 것이닷! 양산도 139 2/0 10.10
446406 민중의 사랑을 받고 있는 심장의 노래 [4] soehymjul 136 3/1 10.10
446405 북 대표 유엔연설- 테러와 관련한 정부의 원칙적 입장 천명 file soehymjul 136 0/0 10.10
» 라스베가스 총기난사참사를 보며 [2] soehymjul 249 5/0 10.10
446403 김정은 최측근 조용원이 김여정과 함께 승진못한 배경? 방송3사 뉴스보도비평 hhhon 68 0/0 10.10
446402 유엔주재 조선대표-12명 납치여성들 문제 제기 [2] file soehymjul 113 4/0 10.10
446401 4성장군 켈리 비서실장이 백악관에서 애기(트럼프)를 보고 있다!!! [9] Chingiskhan 119 5/1 10.10
446400 김정은정권의 김여정 권력이동과 리설주? 방송3사 뉴스보도비평 hhhon 61 0/0 10.10
446399 민족반역자 매국노 패거리들은 악 그 자체다. [1] 아리랑 91 2/0 10.10
446398 "영국" 언론 "영국군, 북한과의 전쟁 대비 계획" 문죄인아! 영국군도 북괴와 전쟁을 할 준비를 하는데 아직도 정은이 만날 생각 뿐이냐???그러고 싶으면 북한에 가서 대통령이나 하거라!!! 양산도 65 0/0 1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