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로그인
컨텐츠


정치 토론방

운영원칙

세월호가 가라앉던 그날

정치팔기군 (limjaiwin)
59.*.240.41
  • 추천 46
  • 비추천 11
  • 조회 14378
  • 댓글 4
  • 2017.03.23 21:56

세월호가 가라앉던 그날

세월호에서는 생존을 위한 304명의 처절한 죽음의  몸부림이 있었고

청와대에서는
한낮의 나른함에 오수를 못 이겨 졸고 있는 수탉의
한가함이 있었다.


세월아! 세월아! 눈물의 세월아!

무심한 세월은 붙잡은 듯이 흐르고


박근혜 전 대통령이 가라 앉으니

마침내
세월호가  떠오르는 구나!


  • 추천
    46
  • 비추천
    11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비추천 등록일
456049 원산에서 풍계리로 가는 열차에서 바깥 세상을 못 보게 블라인드를 했다는 것은 스스로가 평양을 제외한 지방은 사람이 살 수 없을 정도라는 것을 말하는 것이다! newfile 양산도 4 0/0 05.24
456048 남-북-미 정상핵담판시기 한미군사훈련 중단해야? 조선[사설] 한 미 합동군사훈련 이번이 마지막 되나 에 대해서 new hhhon 5 0/0 05.24
456047 문재인이 북-미정상회담 탈선 막았다 노벨평화상 문재인이다? 조선[사설] 미북 회담 열려야 하고 '단기간 내 북핵 폐기' 지켜져야 한다 에 대해서 new hhhon 5 0/0 05.24
456046 조선일보가 귀족노조라는 민주노총의 최저임금 투쟁?조선[사설] 이번엔 민노총 판 깨기 농성, 점점 더 꼬여가는 '최저임금' 에 대해서 new hhhon 6 0/0 05.24
456045 이미 1500억 집어삼킨 자유한국당 두루킹 특검 [1] new 아사 8 0/0 05.24
456044 * 의혹들... new 자개마을 15 0/0 05.24
456043 남북 화해는 한민족의 제 2도약을 위한 것일뿐이다. new 날마다 좋은날 8 0/0 05.24
456042 * 바보 예수님과 바보 어머니. new 자개마을 23 0/0 05.24
456041 남한의 순수한 단군 후손들 이외는 전부 경계대상이다. [2] new 아리랑 12 1/1 05.24
456040 * 고생은 고생이 아니다. new 자개마을 29 0/0 05.24
456039 북한과 평화공존은 가능하지만 세습독재정권과 통일은 헛된 꿈이다. new 아리랑 30 3/3 05.23
456038 인구 절벽의 시대 희망없는 대한민국의 미래.. new 나홀로정론 28 2/0 05.23
456037 재미있는 역사자료 하나(4) new 장백산인 33 0/0 05.23
456036 ㅋㅋㅋㅋ~트럼프가 오죽 했으면 통역이 필요없다고 문죄인의 말을 안 들을려고 했을까~~~ new 양산도 21 0/0 05.23
456035 어허!!! 대중이가 이렇게 챙겨 놨다는 말이냐!!!"김대중 비자금 1조 4600억원 미국에 있다" new 양산도 16 0/0 05.23
456034 * 미련과 무식과 선입견과 색안경은 모두 절구에 넣고 쇠공이로 짓찧어도 잘 벗겨지지도 않고 깨지지도 않는다. 자개마을 39 0/0 05.23
456033 민족의 자주권 보존 대가로 세습독재정권을 받아들이는 것은 어불성설이다. 아리랑 36 5/4 05.23
456032 징칸선생, 나는 볼통이보다 폼페이 저 눔이 더 사기꾼같소이다 [3] update 장백산인 49 0/2 05.23
456031 인천항 화재가 아직도 안 꺼졌다는 소식! 양산도 26 0/0 05.23
456030 내가 대통령이 된다면, 우선적으로 아래와 같은 일들을 실현시킬 것이다. 천편일률 34 0/1 05.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