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로그인
컨텐츠


정치 토론방

운영원칙

전쟁은 미국의 북한에 대한 "결정적 실패"(The Ultimate Failure in Korea)가 될 것이다(협상이 평소에 제가 주장하는 정책입니다):

 

(주: 북한을 많이 가본 사람들, 즉, 이 글의 저자 Robert Carlin, 제네바 협정 총책 Robert Galucci, 38노스 경영자 Joel Wit, 신은미 등등은 모두가 평화적이고 협상론자들임이 특이합니다. 개 뿔도 모르는 새끼들인 양산도나 물음표 4개 놈들이 세상 모르고 반대하며 날 뛰고 있으니 전쟁나면 이들이 먼저 도망갈 놈들입니다....ㅋㅋㅋ!!!)

 

미국은 북한과 대화하라: 20년 동안의 제재와 압박, 정권붕괴, 정권교체 정책은 실패하였다.

부시는 클린튼의 1994이후 대북 협상정책의 공적과 협상을 죽였고(Murdered) 오바마는 8년 동안 아무것도 하지 않았다. 트럼프는 말 돌리지(Mince)말고 북한과 대화/협상을 하라.

 

북한에 대한 군사적 행동은 모두에게 전쟁과 대 재앙을 유발하고, 특히 한반도는 한국전 이후 50년 이상 재건 한 모든 것을 다시 잿더미로 변하게 할 것이다.


예외는 1993-2000년 동안의 클린튼 행정부의 북한과의 협상정책이다. 북한이 1994년의 제네바 협정 후 우라니움을 제작함으로써 미국을 속였다고 하지만....이러한 정보가 워싱톤에 도착했을 때, 우리는 그것을 있는 그대로 인정하고 앞으로 계속해서 북한의 비핵화를 진전시켜 나가기로 작정하고 있었다. 5년 후인 1999년에 와서 북한 핵의 핵심은 5년 동안 영변 핵 시설이 가동을 멈추었고 다른 시설들은 녹설고 있엇다는 사실이다. 1994년 제네바 협정이 조인된 이후 어떤 핵 물질도 생산되지 않았다는 것이 중요하다. IAEA조사단들이 협정이후 계속 영변을 드나들었으며 그 전에 만들었든 프로튜늄역시 감시 하에 있었고 1999년 9월에는 북한이 핵 모라토리움(동결)에도 합의하였다.

 

그러나 2001년 1월에 부시 행정부가 들어와서 이러한 협정에 적대적으로 대처하며 24개월 이내에 지금까지의 북한과의 외교활동은 실패한 것이 아니라 모두 죽여버렸다.(Murdered diplomacy). 그러나 그 때로 부터 23년이 지난 오늘 우리는 역시 외교를 차 버리고 우리가 역사를 오해한 것이 큰 실수라는 것을 잊고 전쟁의 길로 나선다면, 동북아는 갈 갈이 찢어지고 한반도는 50년 전의 전쟁에서 복구한 모든 것을 잃게 될 것이다. 1994년에도 전쟁의 위기가 있었지만....1백만이상의 민간인과 군인의 희생이 추산되었고 엄청난 피화 재화의 손실이 예측되어 불발하였다. 새로운 전쟁은 동북아를 갈기갈기 찢어 놓을 것이며....미국의 결정적 실패가 될 것이다.(It will rip apart Northeast Asia. Another war in Korea will be the ultimate failure).

 

이 것은 어제 3월 21일 38 노스에 실린 글로서 제가 대략적 내용을 요약 번역해서 올린 것 입니다.

 

저자 Robert Carlin은 미 국무부에서 오랫동안 근무한 외교관 출신이며, 전직 CIA 정보 분석관 경력, 그리고 1994 제네바 협정 참여자로 KEDO(한반도 에느지 기구)국장의 고문으로도 근무를 했으며 현제는 샌프란 시스코에 있는 Standford 대학의 Center for International Security and Cooperation(CISC)에 연구원으로 있습니다. 중요한 것은 그가 1989-2002년 동안 미국무부의 정보조사 국장이였으며, 1993-2002년 동안 북미협상 총 책임자의 고문이였다는 사실이며 북한을 30번 이상 방문한 미국의 노련한 관리이며 "협상주의자"라는 사실입니다.

 

제가 일주일 전 Stanford 대학엘 갔었는데 만나보지 못한 것이 유감입니다!!!

 

다음 원문을 참고 하십시요:

It must be morbidly amusing for the gods of war to hear members of the Obama administration tell the newcomers in Washington that they need a “strategy” to deal with North Korea. After all, painful has it might be for many people to admit, President Obama had no strategy on the North Korea issue. The reason he told Donald Trump that among his biggest problems would be the growing North Korean nuclear and missile programs is because for eight long years the Obama administration’s badly conceived approach failed completely to deal with the issue.
As they buckle on their greaves and adjust their plumed helmets, the gods may be less amused and more curious as to why the Trump administration would pick up where the Obama administration left off. That approach not only failed to halt the North’s nuclear and missile programs, it left the way clear for Pyongyang to continue and even accelerate their development. That includes increasing the arsenal at a metronome pace of enough new fissile for another weapon every six weeks. Click-click-click. Doing more of the same, even with more elbow grease, would not seem to be a recipe for protecting vital US national security interests. Yet that is what is now being done, with seemingly little understanding that the sound growing louder every day as we float down this river is from the falls, beyond which there will be no turning back.
These are intelligent people in the new administration who reviewed the policy. Then why would they choose to pick up an approach littered with failure and moving inexorably toward disaster? Could it be that the hypnotizing myths of the previous 16 years still cripple judgment? Are the vaunted products of the billions of dollars spent on intelligence still being misread? What about the claim, repeated and echoed endlessly, that the past 20 years of diplomacy have failed?
Perhaps that is a key, this pernicious myth of the failure of diplomacy. How could it be said that diplomacy failed over the past 16 years when it was not really tried? During the Obama administration, diplomacy was, at best, crippled and episodic; during the Bush administration, it was a tortured, and sometimes bastard child. These were wasted years, and the time wasted cannot be recovered. On that Secretary of State Tillerson is absolutely right—it is the failures of those years that led us to the perilous place we stand today.
What did not fail, however, was the diplomacy from 1993-2000. That period is barely understood by those who simply consign it to the same trash heap as the failures of the Bush and Obama administrations. That is a fatal mistake; it haunts us today and will haunt us even more tomorrow. To so misread the accomplishments of diplomacy of those years is to slam the door on probably the only course that will lead us away from the disaster we are facing now.
The critics will say that the period from 1993-2000 was a failure because the North “cheated,” that is, it began a clandestine program for an alternate path (uranium enrichment) to building the bomb. In the late 1990s when that information arrived on desks in Washington, it was not seen as a failure of diplomacy. It was recognized for what it was: a serious development to be dealt with soberly and rationally to save the gains already made and to keep open the way for additional progress to stop and eventually dismantle the North’s nuclear weapons program. By 1999, the heart of the North’s fissile material production facilities at Yongbyon—the country’s nuclear center—had been frozen for five years; the rest lay in rusting ruins. No bomb fuel was produced after 1994 when the US-DPRK Agreed Framework was signed, and IAEA inspectors were continuously at Yongbyon to make sure. The plutonium the North had produced prior to the 1994 agreement was under IAEA supervision. And in September 1999, after negotiations, the North agreed to a missile launch moratorium. What happened next? Simply and starkly, the Bush administration came into office in January 2001 hostile to the agreement. In the 24 months after that, diplomacy did not fail. It was murdered most foully.
We will not today be able to recapture what negotiations achieved 23 years ago. Too much has changed. Yet to kick aside diplomacy because of a gross misunderstanding of history is a grievous mistake.
Let us not mince words, or use a vocabulary that masks the reality. The slippery word “kinetic” does no one any good. Another war on the Korean peninsula will be violent on a scale never before seen. In 1994, when we approached the brink of war with North Korea once before, estimates were the cost would be a million casualties (military and civilian) and a trillion dollars. If anything, war in Korea has become more lethal and more, much more, costly in terms of blood and treasure. It will certainly destroy the sacrifice of half a century by the South Korean people to rebuild from the last war. It will rip apart Northeast Asia. Another war in Korea will be the ultimate failure.
And for that, the gods of war are waiting.

 

 

 

 

 

 
 
    • 추천
      5
    • 비추천
      0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비추천 등록일
    438081 [관전평2] 100분토론- 문재인과 안희정 귀 의심케한 말 [7] soehymjul 1112 2/0 03.22
    438080 북괴와 종북 세력들만 없으면 대한민국은 세계 강대국에 올라설 것이다!!! 양산도 677 0/0 03.22
    438079 현대건설 사기분양, 대법원 확정 판결 김기수 555 0/1 03.22
    438078 안희정 너 국민의 당으로 가라 부탁이다. [4] true민족애 1018 4/0 03.22
    438077 왜 문재인인가 ? 나홀로정론 1051 4/1 03.22
    438076 대선후보 문재인 검증 ㅡ2 적폐청산의 비밀 [5] 기억속의나 1105 2/0 03.22
    » 전쟁은 미국의 북한에 대한 "결정적 실패"(The Ultimate Failure in Korea)가 될 것이다! 트럼프(와 한국의 미국괴뢰들)는 성공하려면 이 말을 경청하고 경거망동을 말아야 산다!!! [5] Chingiskhan 885 5/0 03.22
    438074 찡기스칸하고 신은미가 이제까지 공갈을 쳤다는 게 들어나는구나~ 양산도 446 0/0 03.22
    438073 문재인 표창장발언 감싸는 정청래가 더 어이없어 기억속의나 443 1/0 03.22
    438072 정우택 제정신인가 ? [1] 나홀로정론 708 3/0 03.22
    438071 천만 촛불 회원, 청사/통일정부, 국회, 은행 공직 공모 korea31 650 0/0 03.22
    438070 두 인물(초라니 방정 : 교활)비교 꺾은 붓 850 6/0 03.22
    438069 양산도, 물음표 넷(????) 놈들 보아라! 신은미는 너들 같은 사깃군은 아니다....괜한 사람을 시비하고, 의심하고 욕하면 천벌을 받느니라....에헴...!!! [3] Chingiskhan 959 9/2 03.22
    438068 낙원은 자본주의와 함께 가는 곳 [2] lbj1440 749 0/0 03.22
    438067 바보 병신들아 사드는 "무용지물"이니 결론은 북한과 "대화"를 하라 이말이다! (미국놈들은 "대화"는 안한다 하면서 하는 위선자 놈들입니다)!!! [2] Chingiskhan 892 7/1 03.22
    438066 민주당 선거인단 역선택 참여자는 대략 10% 정도 봄빛깔 721 0/0 03.22
    438065 아그들아!!! 북괴가 오늘 또 미사일 가지고 장난치다 공중에서 폭발했단다! 양산도 648 0/0 03.22
    438064 일개의 아나운서의 농간에 놀아난 대한민국!여기에 동조해서 놀아난 국개와 특껌들!!! 양산도 384 0/0 03.22
    438063 김대중은 사기꾼이라는 사람! "전" NYT도쿄 지국장 참회록! 양산도 898 2/0 03.22
    438062 트럼프 대북 강경기조가 미국의 중국의존이라는 MBC 뉴스 데스크 보도비평 hhhon 595 0/0 03.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