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로그인
컨텐츠


정치 토론방

운영원칙

안희정은 정치 기회주의자인가 합리주의자인가

정치초량아저씨 (bjhs37)
58.*.61.248
  • 추천 33
  • 비추천 8
  • 조회 9170
  • 댓글 1
  • 2017.02.07 10:37

역사의 발전은 더 나아가 우리 사회라는 공동체의 진보는 안희정 같은 정치 모리배들에 의하여 때로는 중요한 시기에 혼란을 겪게 된다.

 

지금 대한민국이 안고 있는 가장 큰 문제는 누가 말하지 않아도

공정의 파괴,경제의 양극화,역사 정립의 부제 등에 의한 큰 역경을 겪고 있다는 것 알수 있다.

이명박,박근혜 정권은 그들만의 탐욕을 위하여 나라의 잠재 성장 동력과 서민 계층은 물론 미래 후손들의 삶까지 망쳐 버렸다 해도 과언이 아니다.

 

어떻게 보면 지금 우리 나라는 역사 정리에 의한 새나라 건설이라는 호기의 시대적 인연을 만났다.

그런데 안희정 같은 정치 모리배들에 의한 정치적 계산에 의한 궤변적 논리는 모처럼 각성된 시대 정신을 희석 시키는 역활만 할 뿐이다.

대권 선두 주자로 달리고 있는 문재인의 외연 확대에서 조금은 불안한 모습을 보이는 현상에 안희정은 정치적 틈새 시장을 파고 들려는 정치 마아케팅 전략 이라는 것 조금만 한국 현실 정치판을 읽고 있다면 느낄 수 있다.

 

지금 시기에는 우리 시대가 원하는 것은 대연정 같은 궤변적 정치 구호가 아니라 한번 쯤은 적폐를 청산하고 야당 대연합에 의한 새로운 나라 건설이다.

안희정은 민주당의 오세훈이다.

 

과거에 서울시를 이끌어 가면서 대한민국의 구태의연한 질서에 편승한 얼굴마담 노릇이나 한 오세훈의 이미지가 안희정에게서 느껴진다.

반면 박원순과 이재명은 시정을 이끌어 가면서 새로운 정치 행정 사회적 패러다임을 성공적으로 현실에 접목 시키는 데 성공 시켰다.

도대체 안희정은 한 것이 무엇인가.

그가 말하는 대연정 그리고 삼성의 영장 청구 기각의 재판부에 대한 옹호 발언등을 놓고 볼때 안희정은 대한민국 구태를 등에 업고 자신의 정치적 입지만 챙기려는 이른바 정치 얼굴마담에 불과한 인물이라 단정 짓고 싶다.

 

  • 추천
    33
  • 비추천
    8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비추천 등록일
459587 아그들(양산도+갈쿠리 ????)아, 댓글 조 - 심 하그레잉!....빵간이 기다리고 있다!! 세상이 확 뒤집어 졌느니라!!!....알긋냐???? new Chingiskhan 7 0/0 09.23
459586 산도는 박정희가 50여년 전부터 해온 말, 즉 "연방제= 공산화"라는 낡은 유성기 판을 여기서도 계속 돌리며 혹세무민을 하고 있다! 연합제는 개체간의 이념을 초월하는 것을 요구하나 산도는 이념(즉 반공)을 강조함으로써 연합을 불가능하게 하고 있다. 산도의 주장대로라면 연방이 공산주의통일이고 노예주의 통일이나 미국의 연방은 그렇게 끝나지 않았다. 산도는 이러한 기초적인 상식도 없음으로 더 이상 말 할 필요가 없다!!! new Chingiskhan 8 0/0 09.23
459585 문죄인이 정권잡고 젊은이들의 일자리는 줄어들어도, 늘어나는 것도 있구나!!!1년 사이에 불법 체류자는 10만명이 늘었다! new 양산도 17 0/0 09.23
459584 예수회=문죄인, 경인선=김정숙,문죄인!!! new 양산도 11 0/0 09.23
459583 문죄인이 헛지랄하는 대자보가 홍익대에도 떴다! 이제는 젊은이들이 전국에서 문죄인이 잘못한다는 것을 알기 시작했다는 증거다! new 양산도 16 0/0 09.23
459582 북한 대학원 에 다니는 "젊은 북한 전문가가 본 문재인의 심각성" new 양산도 24 0/0 09.23
459581 뉴욕 우륵교향악단을 이끄시는 이준무 선생님 new soehymjul 18 0/0 09.23
459580 * 기독 신자의 조상 제사 문제에 대해서... new 자개마을 30 0/0 09.23
459579 * 농사꾼 장영란의 글에서... (펌) new 자개마을 55 0/0 09.23
459578 이번 추석에 대유행이 될 예감이 드는 노래~~얼씨구~~지화자~ new 양산도 42 0/0 09.23
459577 쏘련 연방 공산주의에서 동구권이 무너지면서 자본주의를 채택하게 된 이유 new 양산도 26 0/0 09.23
459576 현실인가 꿈인가 new soehymjul 42 1/0 09.23
459575 국가 연합과 낮은 단계의 연방제 [5] 낮은 단계 연방제의 반론을 제기한다. new 양산도 26 0/0 09.23
459574 수령결사옹위로 겨레와 인민에게 생명을 준 조선의 어머니 new soehymjul 43 0/0 09.23
459573 70여년만의 정책전환 - 불가역적인 관계개선-질서재편의 주도권 [1] update soehymjul 44 1/0 09.23
459572 평양국제영화축전을 돌아보다 soehymjul 37 0/0 09.23
459571 현실화 되고 있는 우주전쟁에 대한 우려 [1] update soehymjul 61 0/0 09.23
459570 이제 더는 콕스에 얽매이지 않는다 [1] update soehymjul 33 1/0 09.23
459569 * 최순실 국정농단 그 이후... 자개마을 50 0/0 09.23
459568 문죄인아!너는 북한 동포들이 추운 겨울에도 김부자 찬양에 강제로 동원이 된다는 사실도 모르고 평양이 상당히 발전된 것만 눈깔에 들어오더냐!!! 대답해 봐라! 양산도 36 0/0 09.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