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로그인
컨텐츠


정치 토론방

운영원칙

설날 이후의 민심 흐름 전망

정치봄빛깔 (solnamuu)
118.*.215.107
  • 추천 11
  • 비추천 1
  • 조회 5928
  • 댓글 2
  • 2017.01.29 17:01

반기문이 바른정당에 기웃거리자 박지원, 손학규, 김종인이 심술이 나서 쌀쌀맞은 몇 마디 말을 했다. 지지율이 떨어졌다. 반기문이 "앗, 뜨거!" 하며 제3자대 정치인에 코드를 맞추어 문재인 왕따 대열에 동참하였다. 개헌을 고리로 한 반문 연대를 적극 주장한 것이 그것이다.

 

문재인 고립화 행보는 이미 국민들에게 식상한 정치 전략이다. 이런 스탠스를 취한다고 국민들이 열광할 리 없다. 게다가 반기문이 총리 자리 보따리를 싸들고 제3지대 정치인을 찾아가 추파를 던지는 행동거지는 국민들의 눈에 구태 정치로 비춰질 게 뻔하다.

또, 박지원, 김종인, 손학규 등 제3지대에서 개헌 노래 부르는 노땅 정치인에 대한 국민적 신뢰도가 땅에 떨어진지 오래다. 손학규의 지지율만 봐도 그걸 객관적으로 가늠할 수 있다. 대부분의 여론조사에서 손학규의 지지율이 2%에 불과하다. 반기문이 이런 형편 없는 제3지대 정치인과 어울리는 것만으로도 국민들으로부터 감점을 받는다.

반기문의 기본적인 지지층이 정권을 빼앗기고 싶지 않은 전통적 보수층인데, 야권 성향의 박지원, 김종인, 손학규에게 구걸하는 모양새는 보수층의 일탈 요인이 된다.

 

박지원, 김종인, 손학규 모두가 "반기문을 만나보니 실망이다. 같이 손 못 잡겠다."는 식의 반응을 보였고, 이게 설 연휴 기간의 주요 뉴스가 되었다. 이 때문에 국민들은 반기문이 정치력이 형편 없으면서 DJ, YS 폼 잡는다고 고까운 눈길로 바라보고 있다.

 

이러하니, 반기문의 지지율이 설 이후 오를 턱이 없다. 최소한 12% 대까지 빠질 것으로 보인다. 그 수혜는 보수 진영의 떠오르는 아이콘 황교안이 받을 것 같다. 아마 황교안은 10%에 근접할 것이다.

 

이재명이 반등할 가능성이 없지만, 그렇다고 여기서 더 급락할 것 같지도 않다. 정의당 후보 심상정이 임팩트한 무언가를 보여주지 않는 한, 더더욱 그렇다. 국민들은 사이다 발언에 집착하는 언행, 강한 리더십에 염증을 내고, 그 대신 부드러운 이미지의 젊은 정치인 안희정에게 나라를 경영하도록 시켜봤으면 참 멋지겠는데 하는 생각을 조금씩 가지는 것 같다. 그렇다고 하면, 안희정의 지지율이 여기서 조금 더 오를 것 같긴 한데, 문재인이 눈에 밟혀서 크게 오르지는 않을 듯하다.

 

최근, 안철수의 단호하고 정공법에 입각한 대선 접근 방식은 호남 유권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는 듯하다. 예전 여론조사를 보면, 호남에서조차 반기문, 이재명 등에 밀리기가 일쑤인데, 이제는 문재인에 이은 당당한 2위다. 안철수의 지지율이 좀 더 올라갈 것 같다.

 

문재인의 지지율은 안희정, 안철수 두 안 씨의 분발로 당장 치고 나가기가 어려울 것 같다. 현재 상태로 정체하고 있다가 탄핵이 인용되면서 3차 상승이 있을 것이다.

 

그럼.

 

  • 추천
    11
  • 비추천
    1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비추천 등록일
451421 졸지에 현송월이 여왕마마가 되었고 문죄인이 수청을 들었는가? new 양산도 9 0/0 01.23
451420 양산도! 미친 개놈의 ㅅㄲ! 악질 사기꾼 놈아! <한토마>를 떠나거라!! new 백두산 9 0/0 01.23
451419 야!!!이 더러운 새끼야!!!!마식령 속도가 수많은 북한 젊은이들 노예로 부려먹고 만든 것이다!!! new 양산도 9 0/0 01.23
451418 이제는 새로운 세상을 위하여 끝낼 것은 끝내자 new 민흘림 13 0/2 01.23
451417 낙후된 후진 경상배 홍준표란 녀석이 우파 주체사상을 강요하네요. [1] new true민족애 24 1/0 01.23
451416 일관성있는 정치 외교가 필요하다. [2] new 동일 23 0/1 01.23
451415 평창이 아니고 평양이라는 개새끼가 우리나라 국개로 북괴를 위해서 멍멍 짖고 있다! new 양산도 29 0/0 01.23
451414 문죄인이 현송월 수청들더니 완전 돌아버렸구나!!! 태극기를 태우면 무죄가 되고,인공기를 태우면 명예훼손이냐!!! new 양산도 44 0/0 01.23
451413 이재봉 통신: 이재봉 교수(전 원광대 학장)이 보내온 메일을 공유합니다!!! new Chingiskhan 39 2/1 01.23
451412 우리가 잘못 알고 있는 것들 new 기무달 36 0/0 01.23
451411 산도야! 현송월이 김정은 애인이라고?조선일보 같이 왜곡하는 너같은 놈때문에 수꼴은 망한다 [5] new 양영감 99 4/0 01.23
451410 9개월에 준공한 마식령 스키장은 "마식령 속도"라는 별명도 가지고 있는데 취재도 없이 이에 대한 악평을 하는 "좃선일보"는 없에버려야 한다!!! 산도야 어디 한 마디 해 봐???? [15] new Chingiskhan 104 3/4 01.23
451409 * 야, 이 졸장부, 소인배, 속물들아! 좀 부끄러운 줄을 알라! [2] new 자개마을 79 0/0 01.23
451408 김기춘! <48개월> 꼼짝 마!! [5] new 백두산 58 2/0 01.23
451407 문죄인! 정은이 애인을 수청든다고 욕본다! new 양산도 45 0/0 01.23
451406 KBS뉴스9가 총살됐다던 현송월 서울에 나타나? KBS뉴스9보도비평 [2] new hhhon 44 1/0 01.23
451405 SBS 8시 뉴스가 총살됐다던 현송월 서울에 나타나?SBS 8시 뉴스 보도비평 new hhhon 46 0/0 01.23
451404 MBC 뉴스 데스크가 총살됐다던 현송월 서울에 나타나? MBC 뉴스 데스크 보도비평 new hhhon 38 1/0 01.23
451403 조폭 행님 대법관, 혁명으로 처형하자. [2] new 예류과 52 1/0 01.23
451402 북한의 평원고속도로는 길이가 175km밖에 안되는데 쾌청한 날 7시간이나 걸리는 시속 25km짜리 요철도로였고 얼어붙은 눈을 사람을 동원해서 호미로 쪼고 삽으로 긁어내는 꼴을 본 왕서방이 자기 눈을 의심했단다.그 왕서방은 핵돼지 집단이 평양에 고층아파트는 열심히 지으면서 파손된 고속도로를 그대로 방치한다는 게 이해가 안 된다고 말했는데 핵돼지가 목매는 평양 고층화는 미약한 북한의 역량을 총집중한 사기극으로 수탈한 지방인민들의 피땀을 쌓는 짓이다 [1] new ???? 45 0/0 01.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