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로그인
컨텐츠


정치 토론방

운영원칙

김정은 우상화 집착한다는 태영호 거짓말 5일만에 들통? MBC 뉴스 데스크 보도비평

 

2016년12월27일 MBC 뉴스 데스크는 “태영호 전 영국주재 북한 대사관 공사가 오늘 공개 기자간담회를 열었습니다. ...태 공사는 김정은이 우상화에 집착하고 있지만 어머니가 재일교포여서 이름조차 공개하지 못하고 있다며, 아버지 김정일과 달리 정권기반이 약한 김정은이 공포심을 심어주기 위해 일반 행사에 기관총을 세워놓는다고도 증언했습니다. ” 라고 보도했는데

 

 

2016년12월27일 MBC 뉴스 데스크는 태영호 전 영국주재 북한 대사관 공사가 김정은이 우상화에 집착하고 있다고 주장한 사실을 보도했는데 그런  태영호 전 영국주재 북한 대사관 공사가 김정은이 우상화에 집착하고 있다는 주장은 2017년1월1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신년사 육성 연설을 통해서  “내 능력이 안 따라가 자책 속에 지난 한 해를 보냈는데 올해는 보다 더 분발하고 전심전력해 인민을 받들겠다" 주장한 것을 통해서 설득력을 잃었고  태영호 전 영국주재 북한 대사관 공사가 김정은이 우상화에 집착하고 있다고 주장한것이 북한의 김정은 정권에 대한 무지에서 비롯됐다는 것을 알수 있다.

 

 

그런 가운데 2017년1월10일 MBC 뉴스 데스크는“북한 김정은이 올해 신년사에서 이례적으로 자신의 부족함을 인정해 그 배경을 놓고 다양한 해석이 나오고 있는데요. 태영호 전 북한 공사는, 김정은이 김정일 집권시기를 부정할 정도로 실패를 인정하고 있는 것이라고 평가했습니다. ” 라고 보도했다.

 

 

2016년12월27일 MBC 뉴스 데스크가 태영호 전 영국주재 북한 대사관 공사가 오늘 공개 기자간담회를 열어 김정은이 우상화에 집착하고 있다고 보도한 것이 2017년1월1일 김정은북한 국무위원장이  신년사 육성 연설을 통해서  “내 능력이 안 따라가 자책 속에 지난 한 해를 보냈는데 올해는 보다 더 분발하고 전심전력해 인민을 받들겠다" 고 주장한 것을 통해 우상화와 거리가 먼 북한의 실상에 대한 무지가 드러났다면 MBC 뉴스 데스크가태영호 전 영국주재 북한 대사관 공사의 북한과 김정은 에 대한 주장에 대해서 검증 보도해야 하는데

 

 

2017년1월10일 MBC 뉴스 데스크는“북한 김정은이 올해 신년사에서 이례적으로 자신의 부족함을 인정해 그 배경을 놓고 다양한 해석이 나오고 있는데요. 태영호 전 북한 공사는, 김정은이 김정일 집권시기를 부정할 정도로 실패를 인정하고 있는 것이라고 평가했습니다. ” 라고 보도하면서 무비판적으로 북한과 김정은 정권에 대해서 무지한 실제로  북한과 김정은 정권에 대해서 알고 있는 것이 거의  없는  태영호 전 북한 공사의 아니면 말고식의 북한 실상과 동떨어진 무책임한 북한 관련 발언을 검증 없이 시청자들에게 전달하고 있다.

 

 

안티조선 언론개혁 홍재희 시청자 >

  • 추천
    14
  • 비추천
    20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비추천 등록일
454764 피도 눈물도 없이... [43] chris99 37373 6837/310 05.23
454763 (특종) 삼성일보 "BBK 창업자, 이명박 맞다!" 일파만파! [50] 땡박뉘우스 61161 6771/45 12.22
454762 이명박 대통령, 감사합니다 [57] wkfgo 16611 6361/331 06.01
454761 이명박정권, 도대체 위선의 끝은 어디인가? [53] 레종 16688 5884/187 05.29
454760 ▶◀누가 노무현을 죽였는가? [77] 붉은노을㉿ 33137 5625/304 05.23
454759 이명박 대통령이 졸도 할 여론조사...!! [21] 쥐떼들사망 54295 4302/40 10.02
454758 빤스 목사와 사탄 목사들 그리고 김용옥의 미친놈들 [19] true민족애 58380 3955/202 10.27
454757 현역해군들"이명박, 대통령자격없다" 발언 파문...일파만파? [17] 땡박뉘우스 31863 3588/146 05.25
454756 나경원, 네거티브 되로주고 말로 받아 곤죽 되는구나. [15] 수오기 30894 3583/75 10.20
454755 노무현이 바보가 아니라 국민이 바보였다. [44] 수오기 33845 3106/89 06.05
454754 나경원 뿔났다. [38] chris99 29706 3092/51 06.13
454753 이명박, 역사상 가장 치사한 대통령으로 남을 것이다. [16] 거친들판 12849 3018/144 05.29
454752 한나라당, 너나 잘하세요! [33] 레종 30565 2961/57 06.12
454751 [폭로] 에리카 김의 고백, 그분과 나는 부적절한 관계였다 [13] 기린 38444 2891/43 10.31
454750 아직도 대한민국 대통령은 노무현? [52] wkfgo 32882 2888/399 05.01
454749 박근혜, 오늘 이 시간부로 대통령 꿈은 멀리멀리 날아갔습니다. [12] 무애인 31756 2800/412 11.22
454748 진중권 "기는 '만수' 위에 뛰는 '백수'" [25] 낮과밤 38984 2757/38 01.09
454747 하늘이 이명박을 보낸 뜻은? [33] 그냥막써 32383 2728/128 04.22
454746 전여옥 의원의 동심인성(動心忍性) [51] 아래미 35201 2728/32 01.21
454745 박근혜의 대통령 욕심.결국 이사단 나다.정말 소름 돋는다! [4] 율라뽐따이 34755 2726/117 1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