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로그인
컨텐츠


국제 토론방

운영원칙

효창공원에는 백범 김구 선생과 이들 임정 지도자를 비롯해 윤봉길, 이봉창, 백정기 의사가 잠들어있다일본군 장교 출신인 박정희 전 대통령이 효창공원을 훼손한 흔적도 곳곳에 남아 있다
 
효창공원에는 백범 김구 선생과 이들 임정 지도자를 비롯해 윤봉길, 이봉창, 백정기 의사가 잠들어있다. 삼의사 묘역에는 안중근 의사의 가묘도 조성돼 있다. 안중근 의사의 유해가 봉환되면 모시기 위해 1946년 김구 선생 주도로 마련해놓은 곳이다. 효창공원에 묻힌 일곱 선열의 영정과 위패를 모신 사당인 의열사도 1990년 건립됐다.

 

애국선열의 묘소가 몰려있는 곳이지만 국가 차원의 예우는 이뤄지지 않고 있다. 이곳의 관리주체는 중앙정부가 아니다. 용산구가 관리를 맡고 있다. 법적 지위는 사적이자 공원이다. 문화재청 관계자는 “사적 330호인 효창공원은 도시공원 및 녹지 등에 관한 법률에 근거해 용산구가 근린공원으로 관리하고 있다”며 “사적은 대체로 지방정부가 관리를 맡는다”고 말했다.

서울 용산구 효창공원에 마련된 윤봉길 의사 묘역. 묘역에는 잔디를 찾아보기 힘들고, 관리가 제대로 안 돼 봉분 곳곳이 움푹 파여있다/김경욱 기자 dash@hani.co.kr
서울 용산구 효창공원에 마련된 윤봉길 의사 묘역. 묘역에는 잔디를 찾아보기 힘들고, 관리가 제대로 안 돼 봉분 곳곳이 움푹 파여있다/김경욱 기자 dash@hani.co.kr
근린공원으로 관리돼 오면서 독립운동가 묘역과 무관한 시설들이 곳곳에 들어서 어지러움을 더하고 있다. 이승만·박정희 정권이 항일운동가 묘역을 훼손하기 위해 설치한 것들이다. 애국선열 8인의 묘역 앞은 관중 1만8천여명을 수용할 수 있는 2만7641㎡(8360평) 규모의 효창운동장에 가로막혀 있다. 이승만 대통령이 자신의 정적인 백범을 억누르기 위해 1960년에 지은 운동장이다.

뒤늦게 사적으로 지정됐지만
용산구가 근린공원으로 관리
국가 차원 예우 찾을 수 없어

백범 묘 30m 위쪽에 반공탑
원효대사 동상도 뜬금없어

“내년 임시정부 100년 앞둔 지금
독립운동 정신 바로세울 적기”

일본군 장교 출신인 박정희 전 대통령이 효창공원을 훼손한 흔적도 곳곳에 남아 있다. 백범 묘역에서 북쪽 30m 거리에 우뚝 솟아 있는 ‘북한 반공투사 위령탑’이 대표적이다. 1969년에 세워진 위령탑 한쪽에는 탑 건립을 위해 찬조한 이들의 이름이 적혀있는데, 그곳에서 박정희 전 대통령의 이름을 찾아볼 수 있다. 박 전 대통령이 1972년에 지은 대한노인회 중앙회 건물과 신광학원 도서관(현 대한노인회 서울시 연합회), 대한노인회가 이에 대한 보답으로 만든 ‘육영수 여사 경로 송덕비’도 그대로 남아있다. 광화문 이순신 동상을 세운 애국선열 조상 건립위원회가 1969년 들여놓은 10m 높이의 원효대사 동상도 뜬금없는 모습으로 효창공원 동쪽에 자리하고 있다. 원효대사 동산 건립은 일제 때 이 지역 이름인 ‘원정’(元町)과 ‘효창원’의 앞 글자를 따서 지은 ‘원효로’라는 엉터리 이름에서 비롯한 일이다. 원효로는 일제의 잔재나 다름없는 이름이다.

시민들의 자발적 모임인 ‘효창원을 사랑하는 사람들’의 김용삼 운영위원은 “이승만, 박정희 정부가 김구 선생 등 독립운동가 묘역을 훼손하기 위해 효창운동장과 반공투사 위령탑, 노인회, 육영수 송덕비, 원효대사 동상 등을 마구 세웠다”며 “사실상 독립운동가들을 조롱하는 이런 시설물부터 철거하는 일이 성역화의 첫걸음”이라고 강조했다.

우리 역사가 외면해 온 독립운동가들의 위상을 하루빨리 재정립 해야한다는 지적도 나온다. 김희곤 안동대 교수(사학·경상북도독립운동기념관장)는 “효창원을 보면, 민족 정기를 바로 세우려고 한 독립운동가들의 노력들이 이승만, 박정희 독재 정권을 거치면서 어떤 방식으로 훼손돼 왔는지 잘 알 수 있다”며 “조국 독립을 위해 희생한 이들의 위상을 재정립하고 그들이 추구한 독립 정신을 바로세우기 위해서라도 효창원을 속히 국가 차원의 독립운동가 추모 공원으로 조성해야 한다. 내년 임시정부 100주년을 앞둔 지금이야말로 가장 적절한 시기”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원문보기:
http://www.hani.co.kr/arti/society/society_general/847058.html?_fr=mt2#csidx7176987563be99cb3080c7f106f9083
  • 추천
    0
  • 비추천
    0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비추천 등록일
69025 한국의 이런게 우리나라에도 있었으면! (조사) Things in Korea that Foreigners wish they had in their own countries 양산도 190 0/0 09.18
69024 우리나라가 보유하고 있는 각종 미사일과 지금도 개발에 들어간 초정밀,고위력 "괴물 미사일"...탄두중량 2t 이상 "현무,4" 양산도 224 0/0 09.17
69023 국산 중거리 대공미사일 천궁 첫 실사격 등 2017 공군 방공유도탄 사격대회 풀영상 양산도 216 0/0 09.17
69022 2차 한국전쟁 발발 시 최선봉에 서서 북진 할 부대 8개 양산도 286 0/0 09.16
69021 제2차 한국전쟁 가상 시나리오 1부_[SES Production] 양산도 237 0/0 09.16
69020 외국인도 인정한 한국의 위대한 점 Top10_[SES Production] 양산도 176 0/0 09.16
69019 진정한 평화와 안전 스토르게 40 0/0 09.16
69018 외국인들의 입맛을 사로 잡은 한국음식 전!! [ Eating 'jeon' Korean pizza, Korean pancake ] 양산도 217 0/0 09.16
69017 이언주 의원이 말하는 내로남불이란? 생각해봅시다]내로남불... 내가하면 정의 네가하면 적폐!? 양산도 258 0/0 09.15
69016 실제로 북한에서 몰래 촬영한 북한의 장마당 모습~ 양산도 45 0/0 09.15
69015 [본게임] 9회 남한vs북한, 지상전의 왕자 "전차"로 본 가상 남북대결 양산도 283 0/0 09.15
69014 [북한통신]북한여행시 하면 큰일나는 7가지!!! 양산도 340 0/0 09.14
69013 여러분들이 꼭 봐야 할 영상!!! 청와대 난리났다! 들통난 판문점 선언 번역본 전격 공개~ 대국민 사기극이라며 기자회견 까지... 양산도 45 0/0 09.14
69012 이병태 교수가 말하는... 장하성의 계속되는 거짓 선동 1편 (09월12일) 양산도 349 0/0 09.14
69011 외신들이 2020년 도쿄올림픽이 망한다고하는 충격적인 이유??? 양산도 489 0/0 09.12
69010 실업 백수급여 5개월째 폭증, 문재인정책 심상치 않다!!! 양산도 522 0/0 09.11
69009 "최저임금"에 쓰러지는 자영업자들,,,13~19시간 근무에 과로사까지,,,경제가 잘 돌아간다는 문죄인아!우짤래!!! 양산도 66 0/0 09.11
69008 중국 아르헨티나, 터키와 함께 부채 위험이 가장 큰 3개국 양산도 568 0/0 09.10
69007 "월급 많이 안 올라도 괜찮으니 오래 다니게 해주세요",,, 양산도 73 0/0 09.10
69006 메르스 밀접접촉자 1명 추가,,,총 21명! 양산도 75 0/0 09.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