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로그인
컨텐츠


문화 토론방

운영원칙

미국 식민지 구걸하러가는 매국노 홍준표

문화아리랑 (a10912)
116.*.130.201
  • 추천 1
  • 비추천 0
  • 조회 826
  • 댓글 0
  • 2017.10.25 11:25

이락의 후세인 대통령 리비아의 카다피 대통령 오사마 빈라덴을 참수한

악마의 집단 미국에 가서 김정은을 참수해달라고 애걸복걸할 것이며

김정은이 없어지면 남한에 자생 미국 식민지국을 꿈꾸면서

매국노들의 권력만 보장해준다면 미국과 트럼프 당신의 하수인 노릇하며 무엇이든 시키는 대로 다하겠다고 충성 맹세하러가는 미친놈 홍준표다.


이런 짓하다가

박근혜가 탄핵당하고 깜빵에서 가련하고 비참한 삶을 살고 있는 것을 보고서도

또 이런 지랄발광 떠는 미친 짓을 하려고하니

이 인간이 과연 제 정신을 가진 대한민국의 국민인가 의심하지 않을 수 없다.


자주권을 회복하여 외교 안보를 추진해나가려는

문재인 정부에 힘을 보태지는 못할망정

스스로 외교 안보 주권을 바치고 오로지 매국노 패거리들 살길만 찾는

홍당무개한 홍준표를 정치권에서 정리하지 못하면

국민(시민) 사회단체들의 결집된 힘으로 직접 정치에 참여하는 위력을

2017. 10. 15일 독일 에버트 인권 상 수상을 계기로

다시 한 번

불씨를 살려야 할 때가 되었으니 국민들의 똘똘 뭉친 힘을 보여줘야 한다.

 

20171025일 수()


  • 추천
    1
  • 비추천
    0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비추천 등록일
71113 돈오는 단바라밀 부터 유전 124 0/0 11.18
71112 나라 판 매국노들이 70여 년간 북한 팔아 호의호식했으나 이젠 날 샜다. [1] 아리랑 158 0/0 11.18
71111 예쁜 새... 도화지 150 0/0 11.16
71110 물질적 풍요와 생활의 편리만 추구하는 탐욕의 인간이 지구촌 환경 파괴의 주범이다. 아리랑 120 0/0 11.16
71109 우리를 구성하는 구성원들을 뜯어 먹고사는 집단과 인간 아리랑 115 0/0 11.16
71108 북한 UN인권 결의안의 남한 참가에 대한 북한 반응 아리랑 153 0/0 11.15
71107 불교와 역사학이 만난다. 아리랑 156 0/0 11.13
71106 과학 철학에 접목한 역사학이 모든 학문의 중심이 된다. 아리랑 165 0/0 11.13
71105 현대 역사는 진보에서 진화의 관점으로 보는 추세다. 아리랑 174 0/0 11.13
71104 역사를 빼고서는 자기를 논할 수 없다. 아리랑 150 0/0 11.12
71103 진정한 보수가 나타나면 매국노집단 식민보수는 자연 소멸할 운명에 놓이게 된다. 아리랑 181 0/0 11.11
71102 계명지키기 sarhalim54 179 0/0 11.11
71101 대한민국의 자칭 보수라는 무리들은 진정한 보수가 아니라, 식민지 근성을 바탕으로 한 매국노 집합소가 바로 그 보수다. 아리랑 153 0/0 11.11
71100 예술과 장인의 사찰-서운암의 가을 민흘림 181 0/0 11.11
71099 남북이 대립 갈등으로 불화가 계속되고 남한에서 진보 보수로 갈라져 남남갈등을 계속한다면 평화도 통일도 성취할 수 없다. 아리랑 155 0/0 11.11
71098 토론과 시비 아리랑 186 0/0 11.10
71097 시작과 끝 아리랑 187 0/0 11.10
71096 역사기록은 승자의 기록이다. 아리랑 185 0/0 11.09
71095 계시 영감 직감이 아닌 인류가 만든 역사 기록으로 앞날을 예측할 수 있다. 아리랑 162 0/0 11.08
71094 서구 유럽국가 집단은 본래 이기적 호전적 탐욕적 민족들로 구성되어 있다. 아리랑 175 0/0 1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