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로그인
컨텐츠


사회 토론방

운영원칙

한토마에 글을 올리는 사람 중

건전한 토론 마당에 제목으로 도배를 하는 상식적으로 도저히 이해할 수 없는 수준 이하의 잡배들이 있는 것 같다.


건전한 비판문화를 훼방 놓아 한토마를 아예 문을 닫아버리려는 고도의 음모술수를 부리는 것으로 볼 수밖에 없을 것 같다.


알만 한 사람이야 다 알고 있는

배타적 종교의 대명사 개신 기독교는 주위를 전혀 의식하지 않고

제 하고 싶은 데로 개판치고 살아가는

정말 못 말릴 저질인간들이요 종교 집단이 아닌가 하는 생각을 한다.


이 종교 집단은 사회 전반을 초토화 시켜 놓고 나라 다 말아먹은 패거리들로 종교집단이라고 보기보다 범죄 집단이라고 보는 것이 옳을 것 같다.


앞으로 정상적인 사회로

원상회복 하는 데는 아마 2세대(60) 이상이 걸릴 것으로 추측한다.


전과 17범이요 부패의 원흉 이명박 장로(개신 기독교 : 프로테스탄트)

매국노 왕초 무법자 박근혜(천주교 : 가톨릭)가 하는 짓거리를 보면 도배하는 이작자도 아마 그런 부류가 아닌가 짐작해본다.


기준 원칙 예의 윤리 도덕 체면은 눈딱고 찾아봐도 찾기 힘든 못 말릴

해괴(駭怪)망측(罔測)한 행패를 자랑하듯 계속 도배질을 하고 있으니 가소롭고 한편 가련한 막가파 쓰레기 인간들에게 측은의 염마저 든다.

 

20180113일 토()

<iframe width="665" height="170" src="http://ad.hani.co.kr/RealMedia/ads/adstream_sx.ads/www.hani.co.kr/a_all@x01" frameborder="0" marginwidth="0" marginheight="0" noresize="" scrolling="No">
  • 추천
    0
  • 비추천
    0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비추천 등록일
207204 이명박 전 대통령 입장 발표.."적폐청산 검찰 수사는 정치공작" (기자회견 전문)[머리소리함은 이명박정부를 "주은래와 등영초" 책처럼 역대정부 중 가장 깨끗하고 검증된 개혁개방정책과 인덕이 있는 정부(지도자)로 평가하고 있습니다] h91113g 217 0/0 01.19
207203 최저임금보다 낮은 임금은 어떤 경우인까요? 크리스마스(성탄일)이나 석가탄생일, 어린이 날, 현충일, 대체 공휴일 등 휴일을 무급휴일로 할때입니다 h91113g 587 0/0 01.19
207202 화해와 용서하자는 최초의 장로교목사 길선주/반일감정을 없애다. 날마다 좋은날 178 2/3 01.19
207201 인생은 운명인가? 스토르게 179 0/0 01.19
207200 이명박 드디어 터질게 터졌구나!!! 천편일률 363 0/0 01.19
207199 문재인 실제 지지율 나왔소. 보시오. 천편일률 410 0/0 01.19
207198 신기하네요 file 석문산 윤 도사 207 0/0 01.17
207197 추미애 문슬람은 망국적 발언 천편일률 245 0/0 01.17
207196 안정감 있는 문재인 대통령이 럭비공 김정은 조선노동당 위원장을 어떻게 다뤄야할까? 아리랑 209 0/0 01.17
207195 여호아(야훼)께서 인간 통제를 제대로 못하면서 자유의지를 왜 부여했나? 아리랑 180 0/0 01.17
207194 모세 십계명 file 천편일률 494 0/0 01.16
207193 꼭 단일팀이어야 하나? 민흘림 366 0/3 01.16
207192 나의 일기장의 실체가 드러났습니다 ( 2 ) 방효문 203 0/0 01.16
207191 나의 일기장의 실체가 드러났습니다 ( 2 ) 방효문 199 0/0 01.16
207190 미국서 온 처제와의 대화에서 느낀 안쓰러움 [7] 민흘림 381 1/6 01.15
207189 조물주님이 미리 처방해뒀든 감기에방법, 꼭! 알면 건간 지켜져. 地球主 229 0/0 01.15
207188 조선족 동남아 서남아 잡종들부터 추방해야한다. 천편일률 306 0/0 01.14
207187 방송에서 매국노 정당이 국민을 위한다고 말할 때 그 국민은 어떤 국민을 말하는가? 아리랑 235 0/0 01.14
207186 가소로운 매국노 집단 자유한국당과 협치를 기대하는 것은 소도 웃을 일이다. 아리랑 411 0/0 01.13
» 기준 원칙 예의 윤리 도덕 체면을 아예 몰수하고 살아가는 상당수 개신기독교인 아리랑 277 0/0 01.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