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로그인
컨텐츠


정치 토론방

운영원칙

"배부른 귀족,

 

그들은 민주노총!" 전국노동조합총연맹

 

김기봉 원장이 밝히는 민노총이야기

 

민노총이라면 노조가 아니고 정치세력과 결탁해서 좌파와 연합한 우리나라 노조에서 가장 추악한

노조가 되었다!

이들은 툭하면 정치세력화해서 북괴를 이롭게하는 조직으로 국민들에게 각인시킨 것이다!

민노총이 하는 짓은 비정규직을 위한 조직이 아니고 금속노조를 중심으로 공무원 노조와 기타 조직들을 보면

전체가 귀족노조가 되어버린 것이다!

일반 노조원들은 평균 3,000만원 이하의 노조원들이 수두룩 하지만 이들은 오로지 귀족노조를 위한

투쟁을 벌이고 있다!

지금 현대 중공업은 현대 자동차와 더불어서 우리나라 최고의 연봉을 받는 조직이 아닌가!

이들은 해마다 월급을 올려달라고 데모를 하고 있다.

일반 조하원은 회사가 문을 닫을까봐 데모를 하고 싶어도 못 하는 판인데 해마다 고액 연봉을 받으면서

또 봉급을 올려달라고 데모를 하는 것을 보면 상대적인 박탈감을 느끼는 것이다!

이제는 민노총 조합원들도 귀족노조의 들러리가 더 이상 되지 마라!

언제까지 귀족노조의 들러리가 되어서 데모하는 곳에 불려나가서  귀족노조의 방패막이가 되어야 하는가!

지금부터는 일반 민노총 조합원들은 정신을 차려야 할 것이다!

 

 

 

  • 추천
    1
  • 비추천
    0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비추천 등록일
438223 박 전대통령은 반드시 구금 처벌을 받아야 한다 변화물결 399 3/1 03.24
438222 탄핵녀와 민주탄압녀의 합작품/ 록히드 마틴의 사드와 무기 구입도 알아야 된다. [1] 접속 828 5/1 03.24
438221 간단하고 명료한 남한과 북한의 차이. 자반 563 0/3 03.24
438220 깜방에 적응하는 이재용/멘붕 귤만까먹는 조윤선/딸랑이 체질 김종..역사는 돌고 돌아 간다. 접속 703 4/0 03.24
438219 세월호 인양때도 올림머리 미용사 부른/짐승의 본능 사이코 탄핵녀 접속 682 5/0 03.24
438218 세월호 길고긴 아픔과 박근혜의 올림머리 [3] file 붉은 노을㉿ 3643 18/1 03.23
438217 세월호가 가라앉던 그날 [4] 팔기군 7672 37/4 03.23
438216 이재명 후보 대선후보 부적절한 재산 목록 드러나(대기업주식) 예류과 2524 1/3 03.23
438215 김현희는 내 친구, 태영호 공사 lbj1440 541 0/1 03.23
438214 놀라운 사실: 연합뉴스에 의하면 북한이 개성공단을 고스란히 손대지 않고 보존하고 있다고 한다!!! [7] Chingiskhan 875 7/0 03.23
438213 반성없는 농단은 대체 어디까지? 유신이 끝났다고? 뉴스킹 566 1/0 03.23
438212 제주 4.3사건은 인민군 사단장까지 희생자로 올렸다!!! [1] 양산도 770 1/1 03.23
438211 "탄핵은 옳지만 논리도 맞는지 헌재 스스로를 돌아보라" 동아일보 김세중 385 0/2 03.23
438210 통일국채, AIIB/AD, 은행 주 발행, 주주들께 무료 기증? korea31 341 0/0 03.23
438209 월남 600만명 학살 직전과 유사한 대한민국 lbj1440 484 0/0 03.23
438208 세월호하면 생각나는 국민 여동생 대사헌 567 4/0 03.23
438207 현대건설 사기분양, 대법원 확정 판결 김기수 385 0/1 03.23
» 우리나라 노조 중에서 최고로 배부른 노조가 있다는 데 느그들이 한 번 들어봐라! 양산도 358 1/0 03.23
438205 양산도 이 쥐새끼야, 사기 그만 쳐....나보고 "북한을 지상낙원이라고 했다" 고 사기 치드니 이제는 이간질 한다고???? 태영호 탈북자가 김정은은 미국 선제공격에 "동요"하지 않는다 고 한 말을 "동의"하지 않는다고 내가 말했다고 사기친 무식한넘...이넘을 빵간에 집어넣어야 합니다...ㅋㅋㅋ!!! Chingiskhan 371 4/1 03.23
438204 하루하루 지날수록 사드보복 수위를 강화하는 중국은 점점 거대한 악마로 자라고 있으니 중국을 아예 깨부숴야 할지어다! 경화성신 779 0/2 03.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