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로그인
컨텐츠


정치 토론방

운영원칙

"김정은이 형 암살 주도, 보위성,외무성에서 실행"

정치양산도 (q8434647)
121.*.166.98
  • 추천 1
  • 비추천 0
  • 조회 1113
  • 댓글 0
  • 2017.02.28 14:59


아무리 독재를 한다고 하더라도 자기 형을 극악무도하게 독극물로 처형할 수가 있다는 말이냐!!

이런 악랄한 놈을 지지하는 좌빨들은 접시물에 빠져 뒈져라!!!

 

~~~~~~~~~~~~~~~~~~~~~~~~~~~~~~~~~~~~~~~~~~~~~~~~~~~~~``

 

입력 : 2017.02.28 03:04

국정원 "작년 하반기 김정남에게 제3의 루트 통해 위험 알려"
"김원홍 前보위상 연금상태… 보위성 간부 5명 고사총 총살"

- "김정은 편집광적 성향이 암살 불러"
"권력 암투는 아닌 것으로 보여… 김정남, 그만한 영향력 없다"
- 北간부들 통해 소문 퍼져나가
"김정일 장남이 몇백불에 죽다니" 北주민 '형제 암살' 소식에 충격

국가정보원은 27일 김정남 암살 사건에 대해 "북한 김정은에 의해 조직적으로 전개된 국가 테러"라고 밝혔다. 이병호 국정원장은 이날 오후 국회 정보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김정남 암살 용의자 8명 가운데 4명이 국가안전보위성 소속이고, 2명은 외무성 소속, 나머지 2명은 각각 고려항공과 신광무역 소속"이라며 "북한 보위성과 외무성이 직접 주도한 테러"라고 했다고 보고를 받은 여야(與野) 의원들이 전했다.
 
보위성은 우리나라로 치면 국정원, 외무성은 외교부에 해당되는 기관이다. 이 원장은 "왜 국정원이 김정남을 보호하지는 못했냐"는 질문에 "작년 하반기에 제3의 루트를 통해서 (김정남에게) 경고를 했었다"고 답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 함께 국정원은 "김정남에게는 실질적 힘이 없기 때문에 (암살 배경이) 권력 암투는 아닌 것으로 본다"고 했다. 국정원은 "김정은의 편집광적, 정신병적 태생의 영향이 크다"며 "김정은의 성향 분석을 해외의 심리학자에 의뢰했다"고 말했다고 정보위원들이 전했다.

◇보위성 해외반탐처 주도 가능성

국정원은 평양으로 도주한 리재남(57)·리지현(33)·오종길(55)·홍성학(34)이 '암살조'였다고 밝혔다. 암살조는 나이 든 보위성 요원과 젊은 외무성 직원이 2인 1조로 움직였다. 리재남(보위성)과 리지현(외무성)이 제1조로 베트남 여성 도안 티 흐엉(29)을 포섭했고, 오종길(보위성)과 홍성학(외무성)은 제2조로 인도네시아 여성 시티 아이샤(25)를 포섭했다.
 
 "2개 조가 별도로 활동하다가 말레이시아에서 합류, 13일 암살을 실행했다"는 것이다. 말레이시아 경찰에 체포된 리정철(47)과 '연루자'로 지목된 북한 대사관의 2등 서기관 현광성(44), 고려항공 직원 김욱일(37), 영문명 '제임스'로 알려진 리지우(30) 등은 김정남 동향 추적과 암살조 이동을 도운 '지원조'인 것으로 국정원은 추정했다. 현광성은 외무성 소속 외교관이 아니라, 보위성의 말레이시아 주재관으로 파악됐다.
 
북한 전문가들에 따르면 김정남 암살은 보위성 내에서도 해외정보 수집·공작 등의 임무를 수행하는 '해외반탐처(反探處)'가 수행했을 가능성이 높다. 해외반탐처는 중국·러시아 등에서 반북 인사와 탈북민을 찾아내 제거 공작을 하거나, 해외 파견 근로자 중에 공작원을 심어 감시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2009년 남한에서 체포된 여간첩 원정화도 해외반탐처에서 임무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해외반탐처 공작원이 2004년 미얀마에서 미국인 대학생 데이비드 스네던을 납치, 북한으로 데려갔다는 주장도 있다.

◇보위성 간부 5명 고사총 총살

국정원은 최근 북한 국가보위상(국정원장 격)에서 해임된 김원홍(72)이 1월 말까지 당 조직지도부의 조사를 받고 현재 연금 상태에 있고, 보위성 부상급(차관급) 간부 5명 이상이 고사총으로 총살됐다고 밝혔다. 국정원은 "보위성이 당 간부들을 고문하고 김정은에게 허위 보고를 한 것이 들통이 나 김정은이 격노해 이 같은 조치를 한 것으로 파악된다"며 "보위성에 대한 검열이 계속되고 있기 때문에 추가 처형 가능성도 있다"고 전했다.

김정은은 김원홍이 자신에게 허위 보고를 했다는 노동당 조직지도부의 언질을 받고 격노했으며 "너희들은 수령님을 섬길 정도가 안된다"며 보위성 내부에 있는 김정일 동상도 치우도록 했다고 한다. 국정원은 "보위성에 대한 주민 원성을 감안한 조치"라고 밝혔으나, 김원홍 해임과 김정남 암살 사이의 연관성은 설명하지 않았다.

◇北 주민 "형제 암살하다니" 충격

국정원은 "김정남 피살 소식은 북한 내부에선 함구되고 있으나 해외 요원과 일부 간부 사이에선 확산되고 있다"며 "이는 체제 약화 요인으로 작용될 것"이라고 보고했다. 김정남의 존재조차 알지 못했던 북한 주민들에게도 상류층부터 서서히 암살 소식이 전파되고 있으며 "아무리 김정은이라도 형제를 암살할 수 있느냐"고 굉장한 충격으로 받아들이고 있다. 구체적으로는 "김정남의 존재를 처음 알게 돼 충격" "수천억불과도 비교할 수 없는 최고존엄(김정일의 장남)이 단 몇백불에 암살돼 땅바닥에 구겨지는 한심한 사태가 발생했다"는 반응이 전해졌다.

또 최근 북한은 체제 비 방 낙서가 직장·학교·핵심 군부대에서 모두 발견되고 각종 우상화물 훼손 사건이 증가하는 등 불안 요인이 증가하고 있다고 국정원은 전했다. 이와 함께 국정원은 "풍계리 핵실험장 3번 갱도는 언제든 핵실험이 가능한 상태로 유지되고 있으며, 영변 원자로에서는 작년에만 10여㎏의 플루토늄이 생산됐다"며 "올해 말부터는 추가 재처리도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고 했다.

[인물 정보]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은 누구?
 

 


 

  • 추천
    1
  • 비추천
    0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비추천 등록일
437051 다급해진 미국-말레이와 중국 통해 북과 전격 대화? soehymjul 869 7/4 03.01
437050 싸드 밀어부치는 국빵부 [2] reelquiz 1156 3/2 03.01
437049 북한이 도발해도 북한의 터럭 하나도 못건들인 빙신들이 북한을 곧 무너트릴듯이 하네요. [2] true민족애 1488 4/3 03.01
437048 2017 년 3 월 1 일 삼일절 나홀로정론 1177 3/0 03.01
437047 정세균 직권상정 하면 윤석렬 특검이 시작된다! [2] soehymjul 1179 6/3 03.01
437046 남한의 화학도들은 우야든동 북한유학길을 뚫어야 한다 [2] 장백산인 798 1/1 02.28
437045 오호라, 무섭게 썩어버린 나라여. 장차 올 심판을 어떻게 하려는가? 예류과 1065 1/0 02.28
437044 이게 나라인가..이게 사람 사는 세상인가.. 나홀로정론 1168 8/0 02.28
437043 현대건설 사기분양, 대법원 확정 판결 김기수 856 1/1 02.28
437042 815경 일본군과 싸운 유일한 조선인 쏘련군 정상진을 아는가?그가 1945,9,19 원산항서 김일성을 만났을때 김성주입니다라 말하기에 상부에 김일성이 없었다 보고했단다 [2] ???? 1334 3/0 02.28
437041 김성주(김일성)의 본 처는 김정숙이 아니라 김혜순이라는 여자다! 양산도 1137 1/0 02.28
437040 점점 현실로 다가오는 미국 북한 선제공격 김정은의 운명은? North Korea preemptive strike 양산도 928 1/0 02.28
437039 대한민국이 올바로 살 수 있는 길은 북괴와 종북세력을 몰아내고 평화통일을 하는 길 뿐이다! 양산도 1229 1/0 02.28
437038 사드에 대한 단상! [2] KingSton 1541 0/4 02.28
437037 한겨레, 일베, 오유에서 가장 듣기 싫어하는 단어 [1] 봄빛깔 1037 0/0 02.28
437036 통일정부, 국회, 은행/공직 3백만 공모/북핵, 민생 다 근본해결.... korea31 752 0/0 02.28
437035 이 웅장한 건물은 어디며 누가 언제 지었을까? [2] ???? 2044 1/0 02.28
» "김정은이 형 암살 주도, 보위성,외무성에서 실행" 양산도 1113 1/0 02.28
437033 김부선의 의미심장한 이 말은 누구? 양산도 1039 1/0 02.28
437032 탄핵심판 최종 변론기일 이후, 정국이 급속도로 안정될 것 같다 봄빛깔 721 0/0 0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