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로그인
컨텐츠


정치 토론방

운영원칙

김부선의 의미심장한 이 말은 누구?

정치양산도 (q8434647)
121.*.166.98
  • 추천 1
  • 비추천 0
  • 조회 1025
  • 댓글 0
  • 2017.02.28 14:48


노무현을 팔아먹는 놈이 있다는 말인가?

죽은 노무현이 그렇게도 좋다는 것인가?

이제는 죽은 노무현과 김대중을 그만 팔아먹어라!

그리고 스스로 홀로 서기를 해야 할 놈들이 죽은 자식 부랄만지듯이 무슨 일만 있으면 끄집어내는 것에

정말 추접은 꼬라지만 연출하는 꼴이다!

 

~~~~~~~~~~~~~~~~~~~~~~~~~~~~~~~~~~~~~~~~~~~~~~~~

 

 

 

김부선, ‘가짜 총각’ 이어 ‘리틀 노무현’ 언급…이재명 저격?

입력 : 2017-02-27 08:14 ㅣ 수정 : 2017-02-27 08:1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해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국정감사에 참고인으로 출석한 배우 김부선씨가 아파트 난방비 비리 의혹과 관련한 문서를 들고 증언하고 있다. 서울신문DB

▲ 지난해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국정감사에 참고인으로 출석한 배우 김부선씨가 아파트 난방비 비리 의혹과 관련한 문서를 들고 증언하고 있다. 서울신문DB

배우 김부선이 ‘가짜 총각’ 발언에 이어 또 한 번 의미심장한 글을 남겼다.

김씨는 27일 새벽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에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을 한 번도 뵌 적은 없지만, 그런데도 몇 차례 봉하마을에 갔다”며 “너무 서글프고 애통해서다”고 글을 적었다. 

이어 특정인을 염두에 둔 듯 “그분은, ‘리틀 노무현’이라는 분은 문상 기간에 과연 한 번이라도 간 적이 있나요?”라고 했다. 

이와 함께 그는 노 전 대통령의 서거 당시인 2009년 5월 27일 경남 김해시 봉하마을에 마련된 분향소를 찾은 자신의 모습이 담긴 보도의 링크를 게재했다.

김씨는 전날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한차례 ‘저격 글’을 남겼다. 그는 글에서 ‘가짜 총각’을 언급하며 “2009년 5월22일 어디 계셨나요?”라고 물은 뒤 “당시 제게 또 전화하셨습니다. 내집에서 만나자고요. 고 노무현 대통령 영결식에 왜 가냐고, 옥수동 집으로 가라고 하셨습니다”라고 폭로했다.

김씨의 글은 빠르게 확산했고, 일각에선 과거 ‘가짜 총각’ 당사자로 한차례 지목됐던 이재명 성남시장이 재차 거론된 상태다. 

김씨는 앞서 지난해 1월 이 시장을 지목한 듯 “성남 사는 가짜 총각”이라고 공격한 바 있다. 이 시장은 당시 트위터 계정에 “김씨가 딸 양육비 못 받았다며 법 문의를 하기에 바빠서 변호사사무실 사무장과 상담하게 했는데, 상담결과 이미 양육비를 받은 거로 드러나 포기시켰다고. 그걸 가지고 남 탓”이라는 글을 올렸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출처: 서울신문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http://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170227500003&wlog_sub=svt_006#csidxdf3a03670eda32fa844890a5444e757

  • 추천
    1
  • 비추천
    0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비추천 등록일
437202 김성주(김일성)의 본 처는 김정숙이 아니라 김혜순이라는 여자다! 양산도 1122 1/0 02.28
437201 점점 현실로 다가오는 미국 북한 선제공격 김정은의 운명은? North Korea preemptive strike 양산도 913 1/0 02.28
437200 대한민국이 올바로 살 수 있는 길은 북괴와 종북세력을 몰아내고 평화통일을 하는 길 뿐이다! 양산도 1193 1/0 02.28
437199 사드에 대한 단상! [2] KingSton 1524 0/4 02.28
437198 한겨레, 일베, 오유에서 가장 듣기 싫어하는 단어 [1] 봄빛깔 1015 0/0 02.28
437197 통일정부, 국회, 은행/공직 3백만 공모/북핵, 민생 다 근본해결.... korea31 735 0/0 02.28
437196 이 웅장한 건물은 어디며 누가 언제 지었을까? [2] ???? 2005 1/0 02.28
437195 "김정은이 형 암살 주도, 보위성,외무성에서 실행" 양산도 1097 1/0 02.28
» 김부선의 의미심장한 이 말은 누구? 양산도 1025 1/0 02.28
437193 탄핵심판 최종 변론기일 이후, 정국이 급속도로 안정될 것 같다 봄빛깔 701 0/0 02.28
437192 죽음의 전쟁귀신이 문턱에 와 있는 남한이 살길은 자주 민주 뿐 [3] file soehymjul 1923 8/7 02.28
437191 이제는 서울대에도 탄핵 반대하는 대자보가 붙었다! 양산도 1129 1/0 02.28
437190 북괴가 김정남 피살 이후에 내부감시가 엄청나게 살벌해 졌다는 소식이 나왔다. 양산도 1062 1/0 02.28
437189 로동신문 미국은 심사숙고하라고 강조 [7] file soehymjul 1257 6/5 02.28
437188 천사외 악마 간의 정면전!!! [4] 한석현 8531 19/4 02.28
437187 동아닷컴 기사에 달린 사드미사일 반대 댓글소개 地球主 805 0/0 02.28
437186 박근혜는 국민 인질로 박근혜 변호인측은 헌재 인질로? 방송3사 뉴스 보도비평 hhhon 786 0/0 02.28
437185 북한 국가보위성 주도 김정남 암살 국정원 주장 거짓말? 방송뉴스보도비평 hhhon 816 0/0 02.28
437184 현대건설 사기분양, 대법원 확정 판결 김기수 752 1/1 02.28
437183 김정은 편집광적 성격이 김정남죽였다 국정원 거짓말? 방송뉴스보도비평 hhhon 814 0/0 0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