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로그인
컨텐츠


정치 토론방

운영원칙

김부선의 의미심장한 이 말은 누구?

정치양산도 (q8434647)
121.*.166.98
  • 추천 1
  • 비추천 0
  • 조회 1141
  • 댓글 0
  • 2017.02.28 14:48


노무현을 팔아먹는 놈이 있다는 말인가?

죽은 노무현이 그렇게도 좋다는 것인가?

이제는 죽은 노무현과 김대중을 그만 팔아먹어라!

그리고 스스로 홀로 서기를 해야 할 놈들이 죽은 자식 부랄만지듯이 무슨 일만 있으면 끄집어내는 것에

정말 추접은 꼬라지만 연출하는 꼴이다!

 

~~~~~~~~~~~~~~~~~~~~~~~~~~~~~~~~~~~~~~~~~~~~~~~~

 

 

 

김부선, ‘가짜 총각’ 이어 ‘리틀 노무현’ 언급…이재명 저격?

입력 : 2017-02-27 08:14 ㅣ 수정 : 2017-02-27 08:1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해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국정감사에 참고인으로 출석한 배우 김부선씨가 아파트 난방비 비리 의혹과 관련한 문서를 들고 증언하고 있다. 서울신문DB

▲ 지난해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국정감사에 참고인으로 출석한 배우 김부선씨가 아파트 난방비 비리 의혹과 관련한 문서를 들고 증언하고 있다. 서울신문DB

배우 김부선이 ‘가짜 총각’ 발언에 이어 또 한 번 의미심장한 글을 남겼다.

김씨는 27일 새벽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에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을 한 번도 뵌 적은 없지만, 그런데도 몇 차례 봉하마을에 갔다”며 “너무 서글프고 애통해서다”고 글을 적었다. 

이어 특정인을 염두에 둔 듯 “그분은, ‘리틀 노무현’이라는 분은 문상 기간에 과연 한 번이라도 간 적이 있나요?”라고 했다. 

이와 함께 그는 노 전 대통령의 서거 당시인 2009년 5월 27일 경남 김해시 봉하마을에 마련된 분향소를 찾은 자신의 모습이 담긴 보도의 링크를 게재했다.

김씨는 전날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한차례 ‘저격 글’을 남겼다. 그는 글에서 ‘가짜 총각’을 언급하며 “2009년 5월22일 어디 계셨나요?”라고 물은 뒤 “당시 제게 또 전화하셨습니다. 내집에서 만나자고요. 고 노무현 대통령 영결식에 왜 가냐고, 옥수동 집으로 가라고 하셨습니다”라고 폭로했다.

김씨의 글은 빠르게 확산했고, 일각에선 과거 ‘가짜 총각’ 당사자로 한차례 지목됐던 이재명 성남시장이 재차 거론된 상태다. 

김씨는 앞서 지난해 1월 이 시장을 지목한 듯 “성남 사는 가짜 총각”이라고 공격한 바 있다. 이 시장은 당시 트위터 계정에 “김씨가 딸 양육비 못 받았다며 법 문의를 하기에 바빠서 변호사사무실 사무장과 상담하게 했는데, 상담결과 이미 양육비를 받은 거로 드러나 포기시켰다고. 그걸 가지고 남 탓”이라는 글을 올렸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출처: 서울신문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http://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170227500003&wlog_sub=svt_006#csidxdf3a03670eda32fa844890a5444e757

  • 추천
    1
  • 비추천
    0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비추천 등록일
437038 북 리동일 대사와 말레이의 협상 깨지면 정세는 심각 soehymjul 1469 5/5 03.01
437037 다급해진 미국-말레이와 중국 통해 북과 전격 대화? soehymjul 899 7/4 03.01
437036 싸드 밀어부치는 국빵부 [2] reelquiz 1203 3/2 03.01
437035 북한이 도발해도 북한의 터럭 하나도 못건들인 빙신들이 북한을 곧 무너트릴듯이 하네요. [2] true민족애 1536 4/3 03.01
437034 2017 년 3 월 1 일 삼일절 나홀로정론 1210 3/0 03.01
437033 정세균 직권상정 하면 윤석렬 특검이 시작된다! [2] soehymjul 1224 6/3 03.01
437032 남한의 화학도들은 우야든동 북한유학길을 뚫어야 한다 [2] 장백산인 871 1/1 02.28
437031 오호라, 무섭게 썩어버린 나라여. 장차 올 심판을 어떻게 하려는가? 예류과 1124 1/0 02.28
437030 이게 나라인가..이게 사람 사는 세상인가.. 나홀로정론 1219 8/0 02.28
437029 현대건설 사기분양, 대법원 확정 판결 김기수 919 1/1 02.28
437028 815경 일본군과 싸운 유일한 조선인 쏘련군 정상진을 아는가?그가 1945,9,19 원산항서 김일성을 만났을때 김성주입니다라 말하기에 상부에 김일성이 없었다 보고했단다 [2] ???? 1413 3/0 02.28
437027 김성주(김일성)의 본 처는 김정숙이 아니라 김혜순이라는 여자다! 양산도 1251 1/0 02.28
437026 점점 현실로 다가오는 미국 북한 선제공격 김정은의 운명은? North Korea preemptive strike 양산도 985 1/0 02.28
437025 대한민국이 올바로 살 수 있는 길은 북괴와 종북세력을 몰아내고 평화통일을 하는 길 뿐이다! 양산도 1332 1/0 02.28
437024 사드에 대한 단상! [2] KingSton 1640 0/4 02.28
437023 한겨레, 일베, 오유에서 가장 듣기 싫어하는 단어 [1] 봄빛깔 1188 0/0 02.28
437022 통일정부, 국회, 은행/공직 3백만 공모/북핵, 민생 다 근본해결.... korea31 837 0/0 02.28
437021 이 웅장한 건물은 어디며 누가 언제 지었을까? [2] ???? 2545 1/0 02.28
437020 "김정은이 형 암살 주도, 보위성,외무성에서 실행" 양산도 1207 1/0 02.28
» 김부선의 의미심장한 이 말은 누구? 양산도 1141 1/0 0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