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로그인
컨텐츠


정치 토론방

운영원칙

마지막 잎새

정치나홀로정론 (ssinmungo)
2.*.148.56
  • 추천 6
  • 비추천 1
  • 조회 1057
  • 댓글 1
  • 2017.01.21 18:16

배호의 구수한 목소리로 부르는 주옥같은 노래들 가운데 나는 마지막 잎새를 즐겨 부른다. 그 시절 푸르던 잎 어느 낙엽지고 달빛만 싸늘이 허전한 거리 바람도 살며시 비켜 가건만 바람도 살며시 비켜가건만 그 얼마나 참았던 사무친 상처길래 흐느끼며 떨어지는 마지막 잎새, 이 노래는 배호가 죽기전 마지막 부른 노래로도 유명하다.

 

배호의 노랫말은 우리의 인생을 노래한 것이지만 새누리당 마지막 친박계 핵심인 서청원과 최경환이 당 윤리위 징계 절차에 의해서 당원권 정지 3 년을 받아 사실상 정치 생명이 끝난 것과 어울리는 노랫말 같기도 하다. 작년 4 월 총선거 전후만 해도 새누리당 친박계의 기고만장은 목불인견이었다. 어리석은 박근혜의 호가호위를 자임하며 정치를 희화하 하던 이들의 몰락은 가히 마지막 잎새다.

 

그런데 서청원과 최경환은 사무친 상처를 안고 마지막 잎새가 되지 않기 위해서 최후의 발악을 하고 있다. 세상사란 순리가 있다 가을깊고 겨울 찬바람이 불면 낙엽은 질 수 밖에 없다 그것이 순리다. 지금 박근혜가 탄핵의 마지막 수순에 들어가고 새누리당은 깨지고 김기춘은 구속되고 어버이 연합이나 엄마부대도 예전같지 않은데 누가 서청원과 최경환을 지켜줄 것인가.

 

서청원과 최경환은 마지막 잎새가 된 것은 세상사 순리로 받아들이고 "아 옛날이여" 를 목놓아 부르기를 바란다. 오히려 그 모습이 덜 추해지는 것 아닌가. 서산에 해는 지고 눈보라는 몰아치고 개는 쫓아오고 허리끈은 내려가고 똥은 마렵고..이게 서청원 최경환 신세가 될 줄 내 몰랐네 내 몰랐어 그리 될줄 난 몰랐네..

 

 

나홀로정론

 

 

 

 

  • 추천
    6
  • 비추천
    1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비추천 등록일
435643 정권교체가 안 되면 또 촛불시위를 발생 시킬 것이다. 변화물결 470 0/0 01.22
435642 현대건설 사기분양, 대법원 확정 판결 김기수 579 1/1 01.22
435641 트럼프 미국 대통령 에게 보낸 축하편지. 地球主 449 0/0 01.22
435640 대통령혼자 방대한 국정수행을 할수 없다 변화물결 428 0/0 01.22
435639 친북 용공 좌파들에게 [3] 나홀로정론 582 5/2 01.22
435638 주민이 아니면 들어갈 수 없는 고급주택에서 오늘 아침을 먹었는데 산도님과, ????, 산골나그네님도 같이 오셨으면 좋으련만....유감이네유...!!! [8] Chingiskhan 594 7/10 01.22
435637 새롭게 드러난 반기문과 박근혜의 비밀흥정의 내막 [2] file soehymjul 2966 12/11 01.22
435636 민심이 너를 싫어하는 이유 soehymjul 668 4/4 01.22
435635 주변국들의 경제보복 soehymjul 516 4/4 01.22
435634 어느 시골길에서 만난 노인의 625 [1] 장백산인 696 1/0 01.22
435633 연안부두 떠나는 배야 나홀로정론 715 4/0 01.21
435632 스님 정한영이가 빨갱이들은 걸리는 대로 다 죽여야 한답니다.70년 내내 그리도 잡아죽이고도 모자란가? [3] file true민족애 2958 4/3 01.21
435631 새가슴 문재인은 싸울 수 있을까? [1] 장백산인 759 1/1 01.21
435630 신은미가 그렇게 북한 사정을 잘 알고 똑똑한 여자라면 대한민국으로 와서 탈북민들과 끝장토론을 해야 할 것이다!!! 양산도 545 1/0 01.21
435629 대한민국의 위기를 극복할 수 있는 길은 종북세력을 몰아내는 것 뿐이다!!! 양산도 493 1/0 01.21
435628 북괴는 20일 정오부터 전국적인 전투동원태세에 돌입하였다.누구하고 싸우기 위함인가?진보니 항일이니 민족주의를 입에 달고 계시는 분들은 자상하게 설명해보라. [1] ???? 962 2/0 01.21
435627 산도님, 현재 제가 신은미 박사댁에 있는데 물어보니까, 자기부부가 가고싶은 곳을 도로사정이나 숙박시설이 제공이 되는한 어디든지 갈 수 있었다고 합니다. 과거에도 "신은미는 죽어도 못갔을 것이라는 곳을 갔다"고 제가 사진을 보여드렸지요. 더 이상 거짓말을 하지 맙시다!!! [4] Chingiskhan 1694 6/10 01.21
435626 아베는 교전권을 부인하는 헌법을 고쳐 일본을 전쟁할수 있는 국가로 만들려한다.일본의 뜨거운 야망에 기름을 끼얹어 주는 것이 핵도발국 북괴와 영유권시비국 중공이다. ???? 709 1/0 01.21
435625 촛불분자들아!언론이 마지못해 보도하는 태극기 집회현장을 보았느냐?침묵하는 다수의 국민들이 너희에 굴종하는것이 아님을 깨우치고 헌재,법원에 대한 압력을 삼가라! [2] ???? 745 1/2 01.21
» 마지막 잎새 [1] 나홀로정론 1057 6/1 01.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