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로그인
컨텐츠


정치 토론방

운영원칙

베이징 등 中수도권에 또 스모그…30개도시 경보 긴급대응


(베이징=연합뉴스) 홍제성 특파원 = 중국 수도권에 또 다시 스모그가 강타했다.

지난주 잠시 잠잠하던 스모그는 14일부터 이미 일부 지역에서 시작된 뒤 오는 18일까지 계속될 것이라고 중국 북경청년보(北京靑年報)가 15일 보도했다.

중국 환경당국에 따르면 이미 심각한 대기오염이 수도권인 징진지(京津冀,베이징·톈진·허베이의 약칭), 네이멍구(內蒙古)자치구, 산둥(山東)성, 산시(山西)성, 허난(河南)성 등에서 광범위하게 나타나고 있다. 또 신장(新疆)위구르자치구 등 서부 내륙 일부지역도 심각한 스모그로 몸살을 앓고 있다.

이번 스모그는 17일을 가장 심해졌다가 오는 19일께 서서히 완화될 것이라고 신문은 전했다.

중국 환경당국은 이날 현재 이미 30개 도시가 긴급대응 시스템을 가동해 공동 대응에 나섰다고 밝혔다.

허베이(河北) 스자좡(石家庄)시, 허난(河南) 정저우(鄭州) 등 14개 도시가 1급인 스모그 적색 경보를 발령했고 산둥성 지난(濟南), 산시성 타이위안(太原)시 등 12개 도시가 최고 등급 바로 아래(2급)인 오렌지색 경보를 발령했다.

15일 정오(현지시간) 기준으로 지역별 공기질량지수(AQI)는 베이징은 59로 상대적으로 양호했지만 신장자치구 우자취(五家渠)는 최고인 500을 기록하는가 하면 산시성의 숴저우(朔州)와 타이위안이 각각 358과 266을 기록하는 등 '매우 심각한 오염' 수준을 보였다.

중국 환경보호부는 스모그가 극심한 지역에 13개의 단속반을 파견, 위성관측 등 새로운 방식으로 오염유발 기업과 긴급대응 체계를 제대로 운용하지 않는 지방정부 감시에 나서고 있다.

중국에서는 올겨울 들어 극심한 스모그가 부쩍 자주 발생한 데다 오랫동안 지속돼 주민들의 정부에 대한 비난 여론이 들끓고 있다.
  • 추천
    1
  • 비추천
    0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비추천 등록일
435639 국민 여러분 올 해 2017년의 시대 정신은 팔기군 488 0/0 01.16
435638 친일매국노들이 때려부신 반민특위 원한을 풀어주는박근혜 최순실 특검 file true민족애 472 3/1 01.16
435637 북괴의 진짜같은 가짜무기! 북괴의 속임수전법!!! [3] 양산도 489 2/0 01.16
435636 야당0들은 그입 다물라 ! [1] ????? 615 2/0 01.16
435635 민생, 국정위기 근본해법/방북 예산신청? korea31 393 0/0 01.16
435634 반기문이는 세계에서 알아주는 인물이지 않느냐라는 지구촌에서 가장 촌뜨기들 [1] file true민족애 803 4/3 01.16
435633 개혁을 위한 준비-재벌 개혁과 개혁을 외치는 자들의 개혁 민흘림 476 1/1 01.16
435632 정말 어처구니가 없는 선동이다! [3] 양산도 556 2/2 01.16
435631 문제인의 인터뷰 내용을 반박한다! [1] 양산도 748 3/2 01.16
435630 미국이 중국을 압박하기 시작했다! 양산도 523 1/0 01.16
435629 신djp연합??? 엉클봉 501 0/0 01.16
435628 김포, 고양시/통일정부에 기증 합의서? korea31 515 0/0 01.16
» 중공의 적은 미국도 일본도 대만도 아니다.중공의 적은 바로 중국안에 있다!시진핑은 가성고처 원성고가 아니라 연무고처 민성고요,연무락시 민누락을 어찌 모르는가? ???? 470 1/0 01.16
435626 북한의 붕괴가 임박했다!! 양산도 698 2/0 01.16
435625 진정한 애국 시민의 표본!!! 북한에 있는 인민재판하고 다른 게 뭐가 있나요? file 양산도 630 2/0 01.16
435624 촛불민심이 국민 민심이아니라고 ? 변화물결 643 5/0 01.16
435623 문재인 조선일보와 인터뷰 했다면 김대중 노무현에 부끄럽다? 조선[사설] 문 전 대표, 안보만은 국내 정치와 분리해야 에 대해서 hhhon 764 0/0 01.16
435622 박근혜와 오바마 지나간 시절의 전설이 사드이다?조선[사설] 민주당, 안보실장 방미 말고 독려해야 하지 않나 에 대해서 hhhon 524 0/0 01.16
435621 50대의 안철수 진영정치 극복 4차 산업혁명의 선두주자? 조선[사설] '진영 정치 극복하겠다' 50대 대선 주자들의 시도 에 대해서 hhhon 569 0/0 01.16
435620 KBS뉴스9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구속반대 앞장서나? [2] hhhon 744 0/0 0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