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로그인
컨텐츠


정치 토론방

운영원칙

분신자결한 정원스님 빈소가 LA 평화교회에 마련

정치soehymjul (soehymjul)
76.*.114.223
  • 추천 6
  • 비추천 4
  • 조회 2617
  • 댓글 4
  • 2017.01.11 14:44

민족통신에서 퍼왔습니다

---------------------------------------------

작성일 : 17-01-11 13:42
분신자결한 정원스님 빈소가 L.A. 평화교회에 마련
 글쓴이 : 편집실
 조회 : 39  

정원스님이  박근혜를 구속하라, 대선부정을 폭로하라, 싸드배치를 반대하라, 세월호사건 진상규명하라는 등을 촉구하며 분신자결을 결의하고 광화문 광장에서 결행했으나 현장에서 서울대학 병원으로 실려가 이틀만인 지난 9일 숨을 거두고 말았다. 이 분신 항거를 목격한 한 부부의 증언을 담은 동영상을 여기에 게재한다. 이 보도자료는 남녘의 진보언론 자주시보의 이창기/이나연 기자가 공동취재한 내용이다.

한편 이인숙 선생이 로스엔젤레스에 소재한 평화교회(이기대 목사)에 차려놓은 정원스님빈소를 찾아 촬영한 사진들을 아래게 별도로 게재한다.[민족통신 편집실]

정원스님.jpg

정원스님분신.jpeg

정원스님분신001.jpg

정원스님빈소01.jpg

정원스님빈소02.jpg

정원스님빈소03.jpg

정원스님빈소04.jpg

정원스님빈소05.jpg

정원스님입적.jpg



정원스님 분신항거 목격 부부 증언-
끝까지 조금도 흔들림 없었다.
이나윤, 이창기 공동취재 
기사입력: 2017/01/11 [12:51]  최종편집: ⓒ 자주시보

 

<iframe src="http://serviceapi.nmv.naver.com/flash/convertIframeTag.nhn?vid=792AE5E3CC492D2B7038264FEEF201E046B6&amp;outKey=V12675c7a02ef559aa79636e22a7d93bc0c3f868cacea798a82d336e22a7d93bc0c3f" frameborder="no" scrolling="no" width="544" height="306">

 동영상 출처: https://www.facebook.com/dongjin9164?fref=nf&pnref=story

 

[서울 자주시보 이나연/이창기 기자 공동취재] 정원 스님의 분신항거 현장에서 가지고 있던 담요로 불을 끄기 위해 마지막까지 몸부림을 쳤던 의로운 부부가 정원 스님 분향소을 찾아와 명복을 빌었다.


부부는 정원스님의 최후의 모습도 생생히 들려주었는데 불길이 온 몸을 휘감고 타오르는데도 가부좌 자세로 조금도 흔들림이 없이 무언가 염원하는 바를 계속 중얼중얼 말을 했다고 한다.


등을 끄면 앞쪽은 꺼지지 않고 앞쪽을 끄면 불이 다시 등으로 번져가는 바람에 담요로 이리저리 불길을 치며 애를 태웠는데 정원스님은 까맣게 탄 얼굴인데도 찡그림도 없었으며 마지막까지 의연한 자세 그대로였다고 한다.


일단 불부터 꺼서 사람을 살려야한다는 생각에 사진 찍을 상황은 아니었다고 했다.

그러다가 소방관들이 와서 소화기로 불을 껐는데 정원스님이 마지막엔 뭐라고 큰 소리를 외쳤는데 무슨 말인지는 알아들을 수는 없었다고 했다.


이미 불길에 성대가 상해 정확하게 표현하지는 못했지만 그 외침이 무엇이었을 지는 우리는 이미 알고 있다.

 

세월호의 아이들을 사실상 학살한 박근혜 정부,

일본군 성노예 굴욕적인 협상에 합의한 박근혜 정부,

사드 미사일을 끌어들여 한반도를 전쟁 위험에 빠뜨린 박근혜 정부를 반드시 심판해야 한다는 그의 평소 염원을 이제는 우리 국민들은 잘 알고 있기 때문이다.


자주적 평화통일만이 우리 민족이 살길이라고 늘 강조해온 정원스님이기에

마지막 순간까지 중얼거리면 염원했던 바람도 그리고 마지막에 혼신의 힘을 다 짜내어 터트렸던 그 포효의 외침이 어떤 말이었을지 어찌 우리가 모르겠는가.


얼마나 그 염원이 간절했으면

얼마나 박근혜 정권이 지긋지긋했으면

얼마나 이땅의 존엄을 미일 외세에게 팔아넘기는 수구사대매국세력이 저주스러웠으면

얼마나 이 땅을 다시 호시탐탐 노리는 일제를 증오했으면

얼마나 광우병 소고기까지 이땅에 팔아먹으려 혈안이 되어 날뛰는 미국이 가증스러웠으면


그 뜨거운 불길에 온 몸이 까맣게 타들어가는데...

뜨거운 남비만 잘 못 만져도 절로 손이 움츠려드는 사람으로서 어찌 그렇게 그런 불길에서 미동도 없이, 얼굴 찡그림도 없이 의연하게 분신항거를 했겠는가.


아!

왜 선각자들이 이렇게까지 몸부림을 치며 저항하는지

국민들이여, 단 한 번이라도 깊이 생각해 봐야 할 일이 아니겠는가.



 
정원스님의 로스엔젤레스 빈소-평화교회




정원스님이 분신자결을 결행한지 이틀만인 19일 서울대학병원에서 숨을 거두자 이 소식을 전해 들은 로스엔젤레스 지역 애국동포들은 시내 10번후리웨이아 버몬근처에 위치한 평화교회(이기대 목사)에 고인의 빈소를 차려놓고 이곳 동포들의 조객들을 맞이하고 있다간호원 일을 하면서도 민족통신을 비롯하여 국내외 언론들을 통해  자유기고가로 활약해 온 이인숙 선생이 손전화로 촬영한 로스엔젤레스 지역 빈소의 사진들을 여기에 소개한다.

 

 [민족통신 편집실]

*평화교회 주소: 1640 Cordova St. L.A. CA90007

연락전화:323-459-2388 


정원스님-로스엔젤레스.jpg

정원스님-로스엔젤레스01.jpg

정원스님-로스엔젤레스2jpg.jpg

정원스님-로스엔젤레스03.jpg



  • 추천
    6
  • 비추천
    4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비추천 등록일
435294 야, 2 아낙아!! [1] 백두산 623 0/0 01.11
435293 과부가 프로포폴 한방 맞으면... 도화지 1030 3/0 01.11
435292 안철수의 포효 (咆哮) 봄빛깔 571 1/0 01.11
435291 남한은 공산화! 북한은 자유 민주화가 이루어 지는가? 양산도 561 1/0 01.11
435290 왜 근혜 살인범, 유일 해법/통일 정부, 국회? korea31 460 0/1 01.11
435289 뻔뻔한 법치 안보 사기집단 공안총리 황교안이 왈 자유민주적 기본질서를 수호하고 헌법 가치 부정세력과 안보저해 세력 차단 [2] true민족애 728 1/0 01.11
435288 정원비구(스님) - 사랑이여 [2] soehymjul 930 3/3 01.11
» 분신자결한 정원스님 빈소가 LA 평화교회에 마련 [4] soehymjul 2617 6/4 01.11
435286 황해도 사리원과 무산시를 소개한다. 양산도 781 1/0 01.11
435285 인터넷 태블릿 TV를 통한 종편 북한영상 영화 정보를 찾아보다 양산도 656 1/0 01.11
435284 김관진 미국방문 시점에 북한 임의의시각 장소 ICBM 발사발표? KBS1TV 뉴스9 보도비평 hhhon 738 0/0 01.11
435283 세월호참사때 오바마대통령과 산케이 신문 기지가 잘알겄. [1] 地球主 888 1/0 01.11
435282 다소 충격적인 북한의 신흥 부유층 "돈주" ~ 양산도 747 1/1 01.11
435281 황교안은 아베의 푸들인가? KBS뉴스9 보도비평 hhhon 625 0/0 01.11
435280 국가안보는 새누리당 독점물이 아니다 변화물결 744 0/0 01.11
435279 대한민국 점령한 'AI'사태는 박근혜 정권 시스템 붕괴(무능)의 화룡점정 [2] 붉은 1007 1/0 01.11
435278 박근혜특별법 제정하자 rdc 774 1/0 01.11
435277 김정은 우상화 집착한다는 태영호 거짓말 5일만에 들통? MBC 뉴스 데스크 보도비평 [2] hhhon 11264 14/20 01.11
435276 상식없는 대통령과 상식없는 대한민국 변화물결 840 2/0 01.11
435275 온 인류/UN의 최고 천황 궁 건립(서울, 평양에 합의? korea31 752 0/0 01.11